모한다스 꺼럼천드 간디

– 교수도 사람이다. 쪼그라들 필요 없다

 

 

여러분이 잘 모르는 사실인데, 이분은 영국 유학생 출신임.

런던대학교 재학 중 말빨로 당시 담당교수였던 피터스를 압살했다는 일화가 유명하다.

 

1. 학생식당에서 어쩌다 교수랑 함께 밥을 먹게 되자

피터스: 돼지가 백조랑 식사를 하려 드는군

간디: 넹 저는 훨훨 날아가 높은 곳에서 식사를 하죠

 

2. 수업시간에 피터스가 “돈이 든 자루와 지혜가 든 자루 중 뭘 고르겠나?”라고 묻자

간디: 저는 돈요

피터스: 졸라 한심하군. 나라면 지혜를 택하겠네.

간디: ㅇㅇ 누구나 없는 걸 갖고 싶어하는 법이죵

 

3. 간디의 시험지에 채점 대신 idiot(ㅄ아)라는 단어만 딸랑 적은 피터스에게

간디: 교수님, 제 시험지에 채점은 없고 교수님 서명만 있는데요?!

 

이 정도면 거의 비폭력주의자라면서 세치 혀로 거의 죽을때까지 후려패는 수준 ㄷㄷ

*but 최근 조사에 의하면 ‘피터스는 간디와 만난 적도 없다’라는 주장이 제기되어… 그냥 소설인갑다 싶다고


 

알버트 아인슈타인

– 학부생활은 적당히 신세지면서 꿀빨아도 괜찮다

 

 

이 분 머리는 개좋았다고 알려져 있지만, 주변 사람들에게 오지게 신세지는 민폐쟁이였음.

 

1. 교수들에게는 불성실의 아이콘, 담당 교수들은 “대체 쟤 어떻게 졸업했지?” 싶었다고 함.

2. 수업도 자기가 좋아하는 것 말곤 출석조차 하지 않았다고 함

ㄴ 그럼 수강신청을 왜함 진짜 개민폐네

ㄴ 당시 독일 대학교에는 뭐 지정수업제를 했거나 달랐겠지 지금처럼 종정시 같은 게 있었겠냐

ㄴ 그건 그럼 ㅇㅇ

3. 특히 동기들한테 개민폐를 끼쳤는데, 시험 직전에 노트 빌려서 벼락치기 조지고 시험 통과함

4. 그래놓고 평균평점 5.7/6 받고 6명 중(?) 1등 먹음 -> 친구들 손절(이후 노트 안빌려줌)

5. 결국 졸업시험에서 4.91/6 받고 6명 중 4등으로 졸업(2명은 뭐하는 애들일까)

6. 심지어 노트 빌려줬던 친구 중 한명인 마르셀 그로스만은 아인슈타인이 스위스 특허청 취직하는 거 도와줌

7. 이 당시 같은 학부생이었던 아내 밀레바의 수학노트를 자주 빌렸는데, 정작 밀레바는 같이 졸업 못함


 

빌 게이츠

– 결석도 권리다. 어차피 잘 되면 학교가 나를 찾게 되어 있다

 

 

1. 무려 ‘하버드대학교 졸업’보다 굉장하다는 ‘하버드대학교 중퇴’ 출신 CEO임.

2. 대학 재학 당시 필수과목은 등록만 하고 다른 교양수업만 청강했다고 함

3. 수학과 신입생이 약 80명 정도였는데, “어차피 저 80명 중에 1등이 되지 못할 거면 차라리 안 듣겠다”라고 하며 패기있게 결석함

4. 수학과보다 응용수학과(지금의 컴공과)가 재미있어 보인다고 하여 전공을 아예 응용수학과로 바꿔버림

5. 이후 친구들이랑 스터디+해킹프로그램 개발하면서 지내다가, 그 유명한 ‘팬케이트 정렬 알고리즘’ 논문을 학술지에 게재

6. 학술지에 논문 제출한 후 “더 배울 게 없다”면서 자퇴해버림

7. 근데 이렇게 자퇴했음에도 자퇴 34년 후 학교에서 명예졸업장을 안겨줌


 

 

카를 하인리히 마르크스

– 교수가 싫음 학교를 떠나면 되지, 대학원생이 호구냐?

 

 

1. 17세에 아버지 따라서 본(Bonn)대학 법학부에 입학. 이유는 아버지가 법학 공부하래서.

2. 원래 하고 싶었던 건 철학, 역사, 문학 쪽이었음. 그래서 공부 1도 안 함

3. 집안이 원래 금수저. 아버지께 돈 타서 연 700탈러(현 기중 환율로 약 3~4천 정도일듯)씩 씀

4. 그걸 쓰려고 ‘트리어 주막음주향우회’라는 술먹는 동아리까지 만들어서 회장질함

5. 아버지 빡쳐서 베를린대학으로 마르크스 전학시켜버림

6. 근데 여기서 법학과 철학을 함께 공부하며 논문을 썼는데, 그게 <역사법학파 철학선언>이라는 논문임

7. 내용인즉 “신학은 존나 구식이고, 이제 철학이 대세임ㅋㅋ”이라는 내용. 당연히 보수적인 교수들한테 개까이고 학위 못 받음

8. 빡친 마르크스는 “논문 수정? 그딴 거 없음” 하면서 아예 학교를 바꿔 예나 대학으로 전학, 논문 그대로 제출하여 박사학위 따냄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내 MBTI로 자소서 쓰는 법

다른 MBTI도 몇 개 섞으면 자소서 항목 하나 뚝딱

 

교수님이 알려주는 과제 잘 쓰는 법

과제? 이렇게 쓰지 않습니다. 제대로 알려줄게요. 서원대학교 이연정 교수 인터뷰

 

무엇이든 문어보살 – 결혼식장 예절 편

청첩장 받는 순간부터 축의금, 하객패션까지

 

슬기로운 소비생활: 바싹 꼬투리전

2021년, 드디어 인류는 전의 꼬투리만 먹을 수 있게 되었다.

 

어느 날 희소병이 찾아온다면

『당연한 하루는 없다』 저자 희우 인터뷰

 

계절학기 듣는다는 상명대 마스코트

에타가 키운 상명대 마스코트 ‘수뭉이’ 인터뷰

 

위인들에게 배우는 대학생활

 

위인들에게 배우는 대학생활

 

위인들에게 배우는 대학생활

 

위인들에게 배우는 대학생활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