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자적 살고 싶지만 쉽지 않을 테다. 모든 게 빠른 빠른 세상이니까. 그럴 땐 자신만의 느리게 살기 “리추얼”을 만드는 것도 방법이다. 예를 들어 필름 카메라 쓰기 같은.

필름을 넣고, 돌돌 감고, 차분히 찰칵 찍고, 내킬 때 인화를 맡긴다. 인화된 사진을 보며 빙긋 웃는다.

귀찮다면 귀찮다. 그 모든 과정이 즐겁다. 필름 카메라 도전을 망설이는 당신을 위해 준비했다. 필카 사용법 9단계. 따라만 하시면 된다

 

P. S 초보에게 10만원대 중고 필름카메라면 충분하다.  안 쓰게 되더라도 멋진 장식품이 된다.

 

1단계. 복잡한 설명을 다 빼고 말하면 iso 400이라 적힌 필름을 사고, 카메라 상단에 iso 뭐시기 적힌 곳에 400을 맞춘다. 그리고 카메라 후면이 보이도록 든다.


2단계. 왼쪽에 볼록 튀어나온 ‘크랭크 축’을 ‘딸깍’ 하는 느낌이 들 때까지 잡아당기면 필름 넣는 부분이 열린다.


3단계. 필름을 끼운 뒤 삐져나온 필름 끝 부분을 오른쪽 기둥(와인더 축)에 튀어나와 있는 부분에 끼운다. 왼손 엄지 손가락으로 필름을 왼쪽으로 밀어 팽팽하게 만든 다음 덮개를 닫는다.


4단계. 필름 컷수가 ‘0’으로 맞춰질 때까지 셔터를 누른 후, 와인더(필름 끼운 곳 바깥 쪽에 있는 돌려주는 부분)를 감아준다. 와인더가 충분히 감기지 않으면 셔터가 눌리지 않으니 주의하자.


5단계. 필름 한 롤로 찍을 수 있는 사진은 36장. 주변을 천천히 살펴보며 담고 싶은 풍경을 찍는다.

 

6단계. 필름을 다 썼으면 카메라 하단의 ‘와인더 고정 축’(볼록 튀어나와있음)을 누른다. 누른 상태로 감아야 한다.

 

7단계. 카메라를 다시 제 방향으로 들고, ‘리와인더 축’을 펼쳐 들고 돌려준다. ‘턱’하고 걸리는 느낌이 들면 필름이 다 감긴 것이다. 필름이 다 감기기 전에 바디를 열면, 필름이 빛에 노출되어 사진이 망가진다.

 

8단계. 다 감긴 필름을 꺼내어 필름 통에 넣어준다. 촬영일자, 장소 등을 적어두면 더 좋겠다.

 

9단계. 사진관에 필름 현상을 맡긴다. 며칠 만에 나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

.

.

 

그런데

 

아래와 같은 작품이 나왔으면 ISO(감도)가 맞지 않는 필름을 집어넣은 것이다. 숫자를 맞춰라

 

이런 사진이 나왔다면 너에게 맞지 않는 감성이 들어있는 것이다. 어머님 카톡 프로필 사진용으로 선물드려라

 

 

 

더 쉬운 설명은 요기 아래 영상에서…동영상이 짱이죠

 

 

Reporter 김송미, 배대원

Photo Reporter 오주석

Intern 황미나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나 빼고 사람들 다 갖고 있는 기본템 6

나만없쒀!!진짜 코덕들 이 화장품 다 있고 나만 없어..

 

겨울철 자취방에 생기는 몇가지 비극

추위, 곰팡이 그리고 수도관 동파

 

자존감 낮은 너, 연애할 때 조심해야할 것 4

잘 사랑하고 잘 사랑받기 위하여!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훨씬 싸고 좋은 로드샵 ‘레드의 정석’

맥이 너무 비싸서 꾸려봤다

 

기대해도 좋아, 대학생이 만든 MS 광고

 

망한 밤을 밝히는 별들의 말

난 위대해지고 싶어. 그러려면 시간이 더 필요할 거고!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귀차니스트를 위한 초신박 청소용품

아주 약간의 의지만 있으면 됩니다

 

아직도 혼자 읽니?

"내 인생은 트레바리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