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가 뭐라고. 선물 주고받을 사람도 없으면서 괜히 흘러나오는 캐롤에 마음이 들뜬다. 프랜차이즈 카페와 빵집에서는 올해도 어김없이 크리스마스 스페셜 케이크를 내놓았다. 케이크 자체만으로 훌륭한 선물이 되는, 극강 비주얼 케이크들을 모아 봤다. 먹기가 아까울 정도로 예쁜데다 맛있는 건 기본이다.

 

녹차 케이크를 좋아한다면

1. 뚜레주르 해피크리스마스트리

 

가격 │ 2만 2000원

케이크는 죄다 둥글고 납작한 줄만 알았는데. 이 트리 모양 케이크를 보고 규모 8.0의 동공 대지진이 일어났다. 날씬하고 키가 큰 이 소형 트리 케이크에선 녹차 맛이 난다. 속을 갈라 보면 초록색 녹차맛 빵과 달지 않은 크림이 겹겹이 쌓여 있다. 나뭇잎처럼 본체를 감싸고 있는 크림은 달콤하면서도 진한 녹차맛이 난다. 너무 달기만 한 케이크가 싫은 사람에게 강력 추천한다.

 

 

술을 좋아한다면

2. 투썸 와인치즈마리아쥬 케이크

 

가격 │3만원

“역시 케이크는 예뻐야지!” 라고 외치는 당신에게는 이 케이크가 정답이다. 박스에서 케이크를 꺼내는 순간, 붉은 보석처럼 반짝거리는 와인 젤리가 하늘공원 갈대밭처럼 일렁인다.(모두들 ‘오-’하는 감탄사를 내지를 거다.) 쁘띠첼 깍뚝썰기 한 줄 알았건만, 스페인산 레드와인이 들어간 젤리란다. 그리고 정말로 젤리에서 와인 맛이 강하게 났다.

 

 

케이크 속을 포크로 푹 찌르면 분홍빛 와인 무스와 와인과 잘 어울리는 크림치즈로 채워져 있다. 부드러운 단 맛이 혀에 남는다. 케이크에서도 알콜의 기운을 느끼고 싶은 술꾼에게 추천한다.

 

치즈케이크를 좋아한다면

3. 스타벅스 스트로베리치즈케이크

 

가격 │ 4만 7000원

치즈 케이크를 좋아한다면 100% 만족할 수 있는 케이크. 진하디 진한 치즈케이크가 혓바닥 위에 발리는 순간, 전북 임실에서 뉴욕 해럴드 트리뷴을 외치고 싶은 기분이 든다. 설탕 시럽이 가득 발린 달달한 딸기와 아주 찰떡 궁합이다. 직원들에게 나눠줬더니 10분도 안 돼 사라짐… 맨 밑에 깔린 쿠키 시트까지 한 포크에 먹으면 당신은 미미를 외치게 될 것이다.

 

 

스타벅스 크리스마스 케이크 중 유일하게 조각으로 판매하지 않는 제품이다. 딸기가 치즈 위에 빈틈없이 올라가 있어서인지 가격이 다소 비싼 것이 흠. 2일에서 18일까지 예약을 받고, 온라인 예약의 경우 23,24일에 찾아갈 수 있으며 매장 예약의 경우 23~25일에 케이크를 찾을 수 있다. 매장에서 구매하려는 경우, 매장별로 재고가 차이날 수 있으니 미리 확인하자.

 

아이스크림 케이크을 좋아한다면

4. 베스킨라빈스 스노우캔들

 

가격 │ 2만 6000원

장난감 같은 양초 모양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마주하면 너무나 장난감 같아서 이걸 먹어야 하나, 고민에 빠지게 된다. 체리쥬빌레, 쿠키앤크림, 엄마는외계인(!), 슈팅스타, 아몬드봉봉, 이상한 나라의 솜사탕, 블루베리치즈케이크 총 6개 맛으로 뭐 하나 빼 놓고 싶은 아이스크림이 없다. 그 말인즉슨 입맛 다른 여러 사람을 만족시킬 수 있다는 것. 죄책감을 안고 양초 모양을 하나하나 파먹다보면 형체를 알아볼 수 없게 되어 있을 것이다.

 

 

입이 짧아서 큰 케이크가 부담스럽다면

5.마노핀 크리스마스 머핀

 

가격 │개당 3000원

홀 케이크 통째로는 다 못 먹을 것 같고 크리스마스 분위기는 내고 싶다면? 마노핀 크리스마스 캐릭터 머핀 세트를 사자. 한 개당 3000원으로 합리적인 가격대인데다가 먹기가 아까울 정도로 귀엽다. 앙증 터지는 표정을 짓고 있는 산타가 올려진 <소원을 이루어주는 산타> 머핀은 머핀 빵 안에 크림치즈가 들어 있다. <스노우맨>은 깨물면 머핀의 홍차향이 입에 가득 퍼진다. 산타 머리부터 먹어야 하나 수염부터 먹어야 하나 고민에 빠지는 건 잠시, 아까워서 못 먹겠다고 호들갑 떨던 건 잊고 와구와구 머리를 씹고 있다. 커피랑 먹기 딱 좋다.

 

모두들 메리 크리스마스 ♡

 

Photograther_배승빈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아직도 혼자 읽니?

"내 인생은 트레바리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나는 왜 시를 읽는가

한편의 시를 통해 아픔을 쓰다듬는 건 어떨까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올 방학에도 놀고 있는 방학 폐인을 위한 대외활동 BEST 4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