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도 없고 돈도 없으니 크리스마스의 ‘크’자도 꺼내지 말라고? 에이, 애인 없고 돈 없다고 자취방에서 잠만 자란 법 있나. 만 원 짜리 한 장으로도 꽤 근사한 크리스마스 테이블을 차릴 수 있다고! 여기에, 고이 소장 중인 좋은 영화 한 편이면 완전 ‘holy night’이지.

 

 

1 파리바게트 치즈가 부드러운 시간 4500원

2 MUDSHAKE STRAWBERRY 3000원

3 젤리밥 1000원

4 뉴팝 1200원

 

1. MUDSHAKE STRAWBERRY, 3000원

 

이런 날 진탕 취하면 괜스레 서러워진다. 멀쩡하게 혼자만의 크리스마스 밤을 만끽하자. 술에 우유 탄 듯, 우유에 딸기 탄 듯 목구멍에 술술 넘어가는 머드셰이크 스트로베리를 추천한다. 달콤하면서도 끝 맛이 씁쓸한 게 지금 보는 영화 같기도 하고, 오늘 내 기분 같기도 하고, 우리네 인생 같기도 하고….(이미 취한 듯.)

 

 

2. 파리바게트 치즈가 부드러운 시간, 4500원

 

크리스마스에 케이크가, 그것도 치즈케이크가 빠질 수 없지! 착한 가격이니만큼 100% 치즈라고는 못하겠다. 하지만 머드셰이크의 딸기향이 채 가시기 전에 한 입 베어 물면 케이크도, 내 마음도 약속이라도 한 듯 사르르 녹아 버린다. 밑줄 칩시다. ‘사르르’야말로 치즈케이크의 가장 중요한 덕목이니까요.

 

 

3. 뉴팝, 1200원

 

아늑한 방 안에서 열리는 나만의 크리스마스 영화제에서는 뭐든 가능하다. ‘바삭바삭’ 소리를 내며 영화 주인공에게 격렬하게 감정이입하는 것도, 단 팝콘과 짠 팝콘을 하나로 합치는 것도. 팝콘계의 신흥강자를 노린다는 뉴팝은 옥수수 알을 ‘팝핑’해서 속 시원한 식감을 자랑한다. 바삭! 바삭! 바사삭! 또 캐러멜과 오리지널 ‘반반 팝콘’으로는 성이 차지 않는 관객들을 위해 한입에 ‘단짠’을 즐길 수 있는 시즈닝을 아낌없이 팍팍 뿌려줬다.(상냥해) 기특한 것은, 자극적인 맛에 질려갈 때쯤이면 고소한 옥수수가 담백하게 입안을 정리해준다는 것. 자꾸 손이 가니 한 봉지로는 턱도 없을 걸.

 

 

4. 젤리밥, 1000원

 

곰돌이도 젤리가 되고, 지렁이도 젤리가 되는데 왜 고래는 젤리가 되지 못할까? 젤리밥을 만든 사람은 분명 그런 생각으로 바다 속 친구들을 젤리로 환생시켰을 것이다.(이름부터 오마주한 느낌이 많이 난다.) 고래, 거북이, 문어, 상어… 알록달록 말랑말랑해진 해물(!)들의 얼굴을 하나하나 들여다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단, 문어의 귀여운 표정에 감탄하다 영화의 중요한 장면을 놓칠 수도 있으니 주의하길.

 

 

Photographer 배승빈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기대해도 좋아, 대학생이 만든 MS 광고

 

망한 밤을 밝히는 별들의 말

난 위대해지고 싶어. 그러려면 시간이 더 필요할 거고!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입체파 얼굴되는 컬러코렉팅을 해봤다!

살아나라 얼굴 윤곽

 

표지모델 소유정의 인생템 네 가지

빨려들어갈 것 같은 오묘한 매력, 유정씨의 뷰티 아이템

 

아직도 혼자 읽니?

"내 인생은 트레바리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