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여행자들의 성지, 태국의 무한한 매력 중 하나를 꼽자면 바로 길거리 음식이다. 얇은 나시 원피스 하나 걸치고 노천에서 먹는 팟타이와 맥주 맛은 사랑스럽기 그지 없다. 가격도 저렴해서 만 원 한 장이면 배가 터지도록 먹방을 찍을 수 있다. 태국 길거리에서 만날 수 있는, 꼭 먹고 와야 할 12가지 음식을 골랐다.

 

*가격은 지역, 점포에 따라 차이가 날 수 있음

 

1. 봉지과일

 

가격 │ 20바트(약 650원)

파파야, 그린망고, 수박 등 과일을 한 입 크기로 잘라 봉지에 담아준다. 꼬치를 포크 삼아 길을 걸으며 집어 먹기 좋다. 이 정도 양이면 명동에서 최소 3000원은 내고 먹을 각이다. 한겨울에 만나는 여름 과일이라니! 국내 도입이 시급하다.

 

2. 로띠

 

가격 │ 20~60바트(약 650원~2000원)

태국식 팬케이크. 버터를 바른 팬 위에 반죽을 얇게 구운 후 바나나, 연유 등을 넣고 누텔라를 끼얹어 먹는다. 바나나 대신 파인애플, 달걀, 치킨 등 원하는 재료를 넣어 무한하게 변형될 수 있다.

 

3.그린망고

 

가격│ 20바트(약 650원)

망고라고 하면 흔히 달달한 노란 망고를 떠올리지만 태국 사람들은 덜 익은 그린 망고를 즐겨 먹는다. 사과처럼 아삭하고 신맛이 도드라지는 특징이 있다. 칠리소스를 얹어 먹거나 소금을 찍어 먹으면, 풍성한 단짠단짠의 오케스트레이션 하모니를 느낄 수 있다.

 

4. 망고밥

 

가격│ 50바트(약 1600원)

밥에 망고를 올려 먹는다고?! ㅇㅇ 심지어 찹쌀에 코코넛밀크를 넣고 쪄서 밥이 달고 끈적끈적하다. 망고밥은 보편적인 태국의 디저트로, 매끈한 망고와 쫄깃한 찹쌀밥이 한데 섞여 재밌는 식감을 낸다. 달달한 것이 꽤 중독성 있다.

 

5. 쏨땀

 

가격│ 80바트 (약 2600원)

얇게 썬 그린 파파야로 만든 태국 대표 샐러드. 고추, 설탕, 라임, 생선 소스로 버무렸기에 신기하게도 한 샐러드에 달고 시고 짠 세 가지 맛이 공존한다. 호불호가 갈릴 수 있으나 길거리 음식의 대표 메뉴인 만큼 꼭! 도전해보길 추천.

 

6. 메추리알후라이

 

가격│ 20바트 (약 650원)

한 입에 쏙 들어갈 수 있는 크기의 메추리알후라이를 수북이 쌓아서 판다. 맛은… 네가 상상하는 계란후라이 맛. 

 

7. 카놈집(딤섬)

 

가격│ 20바트(약 650원)

딤섬 꼬치. 짭조름하고 조미료 맛이 많이 느껴지는 것이 맥주 안주로 딱이다. 게살, 돼지고기, 새우 등 다양한 재료들이 쓰인다.

 

8. 각종 꼬치

 

가격│ 20바트 (약 650원)

닭고기, 돼지고기, 흰 소세지, 커다란 새우 등 우리나라만큼이나 태국 사람들은 꼬치를 사랑한다. 가격도 저렴하니 양 손에 쥐고 이것저것 먹어보자.

 

9. 팟타이

 

가격│ 80~100바트(약 3200원)

전세계적으로 유명한 태국의 대표 음식 팟타이. 팟타이는 볶음 쌀국수로 숙주, 닭, 돼지, 새우 등 들어가는 재료는 다양하게 고를 수 있다. 깨끗한 레스토랑보다는 노점에서 빠르게 볶아낸 팟타이를 맥주와 함께 먹는 것이 딱이다.

 

10. 팟 까파우 무 쌉

 

가격│ 80바트 (약 3200원)

태국은 볶음 식문화가 발달한지라 온갖 볶음밥, 덮밥을 만날 수 있다. 그 중 돼지고기바질볶음인 ‘팟 까파우 무 쌉’을 추천한다. 맵기로 소문난 태국 고추 기름에 바질, 모닝글로리, 잘게 다진 고기를 볶은 것을 타이 쌀밥 위에 올려 먹으면 숟가락질을 멈출 수가 없다. 갓 구운 반숙 계란을 터뜨려 먹으면…! 아무래도 나는 전생에 태국 사람이었나봉가

 

11. 땡모반, 타이티

 

가격│ 20바트 (약 650원)

태국어로 땡모는 수박이라는 뜻. 태국의 수박주스는 수박 본연의 단 맛이 그대로 살아 있다. 태국 차(Thai tea)는 진하게 우려낸 태국 차에 연유와 우유를 넣어 밀크티처럼 주는데 홍차도 차이티도 아닌 것이 독특한 맛을 낸다. 가끔 커다란 버블을 넣어주는 곳도 있으니 버블이 보이면 꼭 넣어달라고 하자. 많이 많이!

 

12. 꾸어이띠아오

 

가격│ 80바트 (약 3200원)

태국식 쌀국수. 진한 고기 육수에 돼지고기, 곱창, 닭고기, 어묵, 두부 등이 잔뜩 들어간다. 면의 굵기와 들어갈 고기 종류를 고를 수 있고 팍치(고수)가 팍팍 들어가는 경우가 많으니 고수 냄새가 익숙지 않다면 미리 빼달라고 얘기하자.

 

 

대표님 취재 보내주새오 다음 기사를 미처 못 담아 온 100가지 음식으로 써오겠습…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입체파 얼굴되는 컬러코렉팅을 해봤다!

살아나라 얼굴 윤곽

 

당신의 에세이에 힘을 주는 5가지 팁

글은 독자와의 밀당! 갖가지 방법으로 독자를 유혹하는 방법

 

표지모델! 가톨릭대 의류학 14 소유정

2017년에는 프로 모델로서의 꿈을 이뤄 나가고 싶어요.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