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뜻밖의 토르 : 비요뜨 슈팅스타

 

 

친구들은 진즉 돌아갔는데 토르 혼자 한국의 편의점에 불시착했다. 물론 그의 얼굴은 영화에서나 비요뜨에서나 ‘열일’ 중이지만, 이건 마치 망치 모양 토핑에 파란 요거트가 들어 있을 것 같은 비주얼이잖아요? 하지만 토르를 과감히 뜯어낸 순간 그런 걱정은 고이 접어 나빌레라. 평범해 보이는 초코 볼과 요거트다. 오히려 반전은 둘을 박력 있게 섞어 한 입 떠먹는 순간 일어난다.

 

팡! 팡! 새콤달콤한 팝핑 캔디가 튀어 오르며 입속에서 한바탕 불꽃놀이가 펼쳐지는 거다. ‘찌르르’ 전기가 통한 것 같은 짜릿한 식감에 중독되는 것은 한순간. 아, 이게 토르의 망치 맛인가…. 깊은 깨달음을 얻으며 세 개를 사 오지 않은 과거의 나를 쥐어 패주고 싶어진다. 요거트를 싹싹 긁어 먹은 후에도 여운이 얼얼하게 남으니, 이미 망치의 기쁨을 알아버린 몸이 된 것이다.

 

 

2위

엄빠 주의 후방 주의 : 통 순대 핫바

 

 

‘엄빠’가 계신 곳에서 먹으면 당분간 대화가 단절될 것 같은 생김새. 하지만 첫인상과 달리 통 순대 핫바의 의도는 매우 순수하다. 1주 1순대 를 실천하는 순대 덕후가 기획해낸 것이 분명 한, 순대를 핫바처럼 편하게 먹을 수 있게 내놓은 아이디어 상품인 것이다.

 

비닐을 조금 뜯은 후 전자레인지에 40초만 돌리면 매콤하고 찰진 순대가 완성되는데, 감칠맛이 기가 막혀 원래 순대보다 낫다는 평을 듣기도 한다. 고이 숨겨놓았다 아무도 없을 때 도전해보길. 주의. 나도 모르는 새 떡볶이를 계산하고 있음.

 

 

3위

개구리 빵 아니고요 : 그린 모짜렐라 치즈버거

 

씹다보면 이 사이로 연두색 육즙이 흘러내릴 것 같다. 다이어터들의 식욕을 떨어뜨리려는 배려인가. 그렇기엔  버거의 구성이 너무 유혹적이다. 패티 대신 슬라이스햄을 겹겹이 쌓아 놓았는데, 이게 다 치즈들과의 케미 때문이다. 모차렐라와 체다 치즈가 ‘주욱’ 늘어나며 햄과 섞일 때의 고소한 짭짤함이 매우 일품이란 뜻.

 

혈관을 막아버릴 것 같은 앙상블이 두려워질 때쯤 엔 토마토가 슬쩍 나타나 신선함을 끼얹어주기 까지 한다. 녹차 시럽을 첨가해 빵을 연두색으로 만든 것만 빼면 모두 훌륭한 선택이었다.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독자참여 #새해맞이

2017년 목표 : 새해에 세웠던 목표 좀 달성하기!

 

당신의 에세이에 힘을 주는 5가지 팁

글은 독자와의 밀당! 갖가지 방법으로 독자를 유혹하는 방법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