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도 아빠가 처음이라서 그래.” <응답하라 1988>의 성동일의 대사처럼 처음부터 타고난 자취생인 사람은 없다. 나도 그랬다. 칼바람을 뚫고 어렵게 방을 구했으나 그때 방 보는 눈이 있을 리 있나. 곰팡이 냄새와 지옥 같은 외풍에 잠을 이루기 괴로웠다. 엄마 반찬이 동나고 나서는 강제로 다이어트를 해야 했다. 이제는 노련한 프로자취생이 된 이들에게 물었다. 당신의 자취 생활을 바꿔준 팁들을 알려달라고.

 

1.요기요 앱

Google play/ Appstore 다운 가능

 

“배달 어플을 쓰고 나서 내 자취라이프의 질이 완전 높아졌어. 자취 초반엔 음식으로 고생을 많이 했 던 것 같아. 주변에 무슨 음식점이 있는지, 어디가 맛있는지 모르니까 라면이나 편의점 식품으로 끼니를 해결했지. 어플을 사용하면 메뉴도 한 번에 볼 수 있고 리뷰도 달려 있어서 실패할 확률도 적어. 나는 요기요를 애용하는데 짜장면, 치킨뿐만 아니라 분식, 쌈밥, 회&초밥, 심지어 장어도 배달 되더라. 특히 요기요는 매주 할인행사가 적용돼서 돈도 굳고 개이득ㅋ 나는 배달 전화도 큰 맘 먹고 걸어야 하는 성격인데 따로 전화할 필요 없이 주문과 결제 모두 어플 내에서 할 수 있다는 점도 좋아. 암튼 굶고 있는 너희들 엄마 마음 아프게 하지말고 이 앱부터 깔아라”

-자취 5년차 Y양(서울 신촌 거주)

 

2. 쿠팡 정기배송 서비스 : 물 배송

coupang.com

 

“꼭 필요할 때 물이 떨어지는 경우가 있잖아. 예를 들면 만취 해서 잠든 다음날 아침. 속도 쓰리고 물 사러 나갈 힘도 없어서 아리수 마시고 누워 있는데 혼자 산다는 게 실감이 나더라. 자취 경력이 오래되고부터 물은 소셜커머스에서 한꺼번에 사 버려. 특히 요즘은 정기배송 서비스가 있어서 사둔 물을 다 마셨을 때쯤 우렁각시처럼 물을 갖다 놓더라고. 낑낑대며 들고 올 필요도 없고 물 부족 현상을 겪을 일도 없지. 햇반이나 고양이 용품 등 왠만한 건 정기배송 서비스가 다 돼서 진짜 편리해. 강 추.”

-자취 6년차 B양(서울시 돈암동 거주)

3.버터샵

www.modernhouse.co.kr 에 입점

 

“자취를 시작할 때 집을 카페처럼 꾸미겠다는 큰 꿈이 있었어. 인터넷에서 셀프 인테리어 사진도 찾아보고 가구도 알아봤는 데 웬걸ㅋ 대부분의 대학가 원룸이 다 그렇듯이 우리 집도 노란 장판에 체리색 몰딩, 어떻게 꾸며도 답이 없는 기본 가구들 때문에 꿈은 일주일 만에 깨졌지. 하지만 소품은 북유럽 스타일로 살 수 있는 거잖아? 생활 소품을 마련할 때 다이소 대신 버터에 가기를 추천할게. 버터는 팬시 리빙 SPA 브랜드로, 다이소 가격에 북유럽 냄새 나는 주방 용품이나 생활 용품을 살 수 있어. 카페에서 쓸 법한 주방 용품도 가성비 좋고 예쁜 매트, 아이디어 소품도 많아. 서울 홍대에, 인천 송도에 지점이 있더라!”

-자취 6년차 K양(서울 성산동 거주)

4. 만능냉동실

집에서 햇반 만들기&음식물 쓰레기 얼리기

1)냉동밥 만들기

“밥 해둔 걸 잊어버리고 한참 뒤에 밥통 열어본 적 있어? 그때 나는 쌀이 초록색이 될 수 있다는 걸 처음 알았어. 전기밥솥으로 밥을 짓고 나면 아무리 적게 해도 남기게 되더라고. 게다가 3월은 과 행사, 동아리 행사 등 밖에서 밥 먹을 일이 많잖아? 밥을 짓고 나서 락앤락 플라스틱 통에 1인분씩 덜어놔. 혹은 다 먹은 햇반 용기를 버리지 말고 모아뒀다가 거기에 담아. 그리고 냉동실에 얼려두고 필요할 때마다 꺼내서 돌려 먹으면 그게 바로 햇반. 인생의 진리지. 월말에 보릿고개를 넘을 때 과거의 나에게 감사하고 싶어질거다”

-자취 7년차 K양(서울시 연남동 거주)

 

2) 음식물 쓰레기

“음식물 쓰레기통은 아무리 잘 관리해도 냄새가 나고 벌레가 생기더라고. 여름에 초파리 지옥은 정말… 집을 통째로 갖다 버리고 싶어지지. 그래서 터득한 나의 음식물 쓰레기 관리법은 냉동실! 가장 작은 음식물 쓰레기봉투에 음식찌꺼기를 넣고 다 찰 때까지 냉동실에 얼려 두는거지. 냄새 절대로 안 나고 봉투 값도 훨씬 아끼게 돼. 음식이든 쓰레기든 잘 썩는 여름에 특히 신세계! 벌레와 사투하던 내 지난 날들을 생각하면… 가슴이 아프다”

-자취 4년차 L양(경기도 일산 거주)

5. 한국위생공사

www.ksc119.co.kr

 

“자취한 지 3개월 만에 바퀴벌레와 조우했어. 손가락 정도 길이에 통통한 놈이었지. 놈은 닫힌 방문 사이로 비집고 들어와서 날아다니기까지 하더라고. 소리를 지르면서 일단 나갔는데 다시 그 놈이 있는 방으 로 들어갈 엄두가 안 났어. 엄마한테 전화해서 울었 지. 그 후로 바퀴벌레를 두 번 더 만나고 세스코에 전화를 했어. 세스코는 바퀴벌레의 종류까지 알려주며 (중국산이었다) 친절하게 상담해주더니 한 달에 18만원을 부르더라고. 인터넷을 뒤져서 6개월에 7만원인 곳을 발견했어. 한국위생공사에 전화를 하면 기사님이 집을 방문해서 약을 쳐주고 가셔. 6개월 간 무서울 정도로 한 마리도 안 보여. 그 기간이 지나면 다른 벌레가 나오긴 했지. 그럼 또 불러. 벌레와의 전쟁을 끝내준 고마운 곳이야. 사랑합니다 기사님.”

-자취 경력 8년차 K군(서울 회기)

6. 온수매트

가격 8만원대부터

“전기장판이 찜질방 사우나라면 온수매트는 자쿠지 욕조랄까? 따뜻한 온탕에 몸 담그고 자는 그 기분은 안 느껴본 사람은 절대 모름. 단점은 한번 누우면 이불 속에서 빠져나오기 힘들다는 점? 물을 정기적으로 갈아줘야 하는데 다소 귀찮다는 점? 괜히 자취생들이 입을 모아 자취 필수템이라고 말하는 게 아니 야. 온수 매트와 온열 슬리퍼 사고 나서 난방비도 거의 안 나왔어. 이러니까 온수매트 영업사원 같은데, 그만큼 좋아. 우풍이 많은 집에 산다면 꼭 사길 추천!”

-자취 경력 3년차 P군(서울 신림동 거주)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자취하는 새내기에게 알려주고픈 6가지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