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일은 잘 될 거야 네 가슴은 봄바다니까
인사하는 바로 그것,
삶이 꽃다발처럼 환한 시작이야

– 신현림의 詩, ‘키스, 키스, 키스!’ 中

봄은 남쪽에서부터 온다고 할 때, 그것은 분명 봄이 바다를 건너서 온다는 말 같다. 그렇다면 바다는 봄이 가장 먼저 스미는 곳일 것이다.

 

무언가를 시작하는 이에게 네 가슴은 봄 바다라고 말할 때, 그것은 시작만으로 이미 충분하다는 응원 같다. 시작에는 좋은 시작과 나쁜 시작이 따로 없으니, 시작 자체로 우리는 아름다워진다는 말 같기도 하다. 좋은 봄과 나쁜 봄이 따로 없는 것처럼.

 

그러니, 누가 뭐라 해도 이번 봄은 시작하는 우리에게 가장 아름다운 봄이 될 것이다. 돌아보면, 그렇지 않은 봄이 있었던가?
 

지금은 쉰을 훌쩍 넘긴 시인이, 서른 중반에 쓴 이 시는 꼭 집에 잠시 다니러 온 막내 이모가 건네는 말 같다. 삶에 대한 이 다정한 긍정 앞에서 아이처럼 순해지는 기분이 든다.

 

그녀는 우리가 밖으로 내놓는 말을 ‘따뜻한 수증기’라고, 그것이 상대에게 스미면 ‘마음의 키스’가 되는 것이라고도 말한다.

 

그런 식으로 생각해본 적이 한 번도 없어서인지, 이 봄엔 마땅히 그런 말들만 내놓아야 할 것 같은 기분에 사로잡힌다. 매일 보는 친구에게, 가족에게, 연인에게 환한 꽃다발을 건네듯 말하는 것이다. 쑥스러워하는 우리 앞에서 그 순간, 이 봄이 아름다워지지 않을 도리가 없을 테니까.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당신의 에세이에 힘을 주는 5가지 팁

글은 독자와의 밀당! 갖가지 방법으로 독자를 유혹하는 방법

 

나는 왜 시를 읽는가

한편의 시를 통해 아픔을 쓰다듬는 건 어떨까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