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모닝’ 한번 잘못 만들었다가 끝도 없이 까이고 있는 맹기용 셰프. 우연의 일치인지 꽁치의 주가까지 떨어졌다. 이 젊고 잘생긴 셰프, 머지 않아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오래 못 볼 것 같은 예감이 팍팍 든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새로운 셰프가 들어오는 셰프 로테이션제를 적용한다는데, 다음 셰프는 누구일지 기대가 된다. 맹 셰프만큼이나 외모로 눈을 즐겁게 해줄 셰프를 제작진을 대신해서 찾아봤다.

사심 가득 담아 찾아가 볼 첫번째 훈남 셰프는 서촌 남도분식의 윤재욱 셰프.

OLIVE <셰프의 야식 2>

얼굴로 요리하세요? 이 남자 냄새 난다…훈훈한 냄새☆ 왠지 이 얼굴로 요리해주면 맛 없어도 맛이 생겨날 것 같다.

훈남이 해주시는 요리 저희가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 함께 꽃셰프의 가게를 습격할 멤버를 소개하자면!

 

왠만하면 맛있다는 소리 잘 안하는 언니들 데리고 서촌으로 GoGo!!

 

남도분식은 광주 출신인 윤재욱 셰프가 전라남도 스타일의 분식 메뉴를 내어놓는다. 시식원정대 중 한 명이 전라남도가 고향이었는데, 상추튀김을 서울에서도 파냐며 흥분했다.

정신을 차리고 메뉴판을 정독한 후 전통 오징어순대떡볶이, 상추튀김, 김밥쌈, 부추치즈 김말이를 주문했다. 여자 넷이서 간 거 맞음ㅇㅇ.

흐아흐앟아항ㅎ 침샘어택!!!!

이 풍성한 식탁을 보니 먹지 않아도 배부른 것 같은 기ㅂ…일리는 없지.

 

첫번째 메뉴_전통오징어순대떡볶이

오동통한 오징어에 소가 아주 낭낭하게 꽉 차 있구나.

매운 맛이 몰려올 때는 역시나 쿨피스!

 

두번째 메뉴_상추튀김

광주에서만 먹을 수 있다는 그 상추튀김. 하얀 속살의 오징어튀김을 상추에 싸 먹는다고. 신기한 음식이로세.

 

세번째 메뉴_김밥쌈

입을 있는대로 벌려 한 입에 쏙 넣는 것이 포인트! 아무래도 여긴 친구랑만 오는 걸로.

앙~♡

네번째 메뉴_부추치즈김말이

…그렇다 합니다. 김말이 좋아하는 사람만 시키는걸로.

 

그래서 정리하자면!

결론은 튀김이 유난히 맛있는데 오순떡보다 튀김 메뉴가 늘어나면 좋겠다는 네 명의 바람.

나가는 손님에게 또 오시라고 인사하는 젠틀함까지 갖춘 윤 셰프. 다정해!!!! <냉장고를 부탁해> 제작진, 보고 있나?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시리즈호에호에 대학생활

재수가 한 사람의 인생에 미치는 영향

남들보다 1년 뒤처졌다는 압박감ㅠㅠ

 

돈 안 들이고 해외로 떠날 수 있는 대외활동 BEST 4

이때 아니면 언제 공짜로 가보겠어

 

살려고 운동하다가 취뽀했어요

필라테스 강사 편 곽슬기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주거 편

건물‘주님’이라지만 쫄지 말고 말하자. “그건 제 잘못이 아닙니다.”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환불 편

센 척 안 해도, 환불 메이크업 없이도 환불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법알못 필독서] 위험 탈출 : 연애 편

매일 말도 없이 집 앞에서 기다리고, 배터리가 닳도록 부재중 전화를 남기고. 그거 범죄 맞아. 도망쳐!

 

3월에 CC하면 99% 망하는 이유

지금 연애하려는 사람에게 할 말 있어. 제발 멈춰...

 

[마춤법 vs맞춤법] 피다? 피우다?

저는 ‘담배를 피다’가 입에 붙습니다. 여러분도 그렇지 않나요?

 

작은 섬에서 보낸 조용한 하루 인천 자월도

관광지 같은 커다란 섬에선 느낄 수 없는 조용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과대 주목! 엠티 장소 선정하는 방법

앞으로 고생할 과대들을 위해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