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럴 때, 꺼내 마셔요

러시아 사람들은 작은 수통(정확히 말하면 술통)을 항상 가지고 다닌다고 한다. 몸 안에서 뜨겁게 퍼지는 보드카를 홀짝이며 살벌한 날씨를 견디기 때문. 그러니까 열심히 칼바람을 뚫고 다니다가 “당장이라도 얼어 죽겠군.” 싶을 때 수통을 주섬주섬 꺼내 드는 것이다.

 

그런 상상을 하자 내 주위 친구들이 떠올랐다. 자소서를 쓰다 토할 것 같을 때 손을 떨며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찾는 그녀, 점심을 먹으면 꼭 1L짜리 커피를 사오던 팀원….

 

모스크바 사람들이 추위에 얼어버린 몸을 녹이기 위해 보드카를 마신다면, 대한민국의 20대는 뇌를 가열차게 작동시키기 위해 커피를 찾는다.

 

하지만 아이스커피는 금세 밍밍해지고 뜨거운 커피는 쓰게 식어버린다. 만약 당신이 반이나 남은 커피를 버리는 일이 잦았다면, 이제 수통(!)을 장만할 때다.

 

내가 요즘 꽂힌 것은 네로의 우유병을 쏙 빼닮은 모슈 텀블러. 귀여운 생김새와 달콤한 색감은 둘째 치고, 반나절 넘게 보온 보냉 효과가 유지돼 오래 두고 마실 수 있어 좋다. 우리, 이제 당이 떨어질 때 언제든 꺼내 마시자.

 

 

 

Illustrator_김태연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시리즈호에호에 대학생활

재수가 한 사람의 인생에 미치는 영향

남들보다 1년 뒤처졌다는 압박감ㅠㅠ

 

돈 안 들이고 해외로 떠날 수 있는 대외활동 BEST 4

이때 아니면 언제 공짜로 가보겠어

 

살려고 운동하다가 취뽀했어요

필라테스 강사 편 곽슬기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주거 편

건물‘주님’이라지만 쫄지 말고 말하자. “그건 제 잘못이 아닙니다.”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환불 편

센 척 안 해도, 환불 메이크업 없이도 환불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법알못 필독서] 위험 탈출 : 연애 편

매일 말도 없이 집 앞에서 기다리고, 배터리가 닳도록 부재중 전화를 남기고. 그거 범죄 맞아. 도망쳐!

 

나도 장사나 해 볼까? 싶은 사람에게

20대에 창업한 젊은 사장님들이 경고한다

 

당신은 생각보다 내향적이지 않을지 모른다

심리학에선 ‘외향성’과 ‘사회성’을 똑같다고 보지 않는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서현역 브러쉬 매장에 다녀왔다!

부지런한 사람이 브러쉬를 얻는다...★

 

서울대 본관 앞에 학생들이 모인 이유

오후 5시에 시작된 집회는 해가 질 때까지 이어졌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