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으로 만든 버거는 손으로 먹는 게 예의다

핑거팁스

 

나는 대단히 문명화된 사람이다. 명쾌한 근거는 없지만 그냥 그렇다고 믿는다. 하지만 혹자는 내가 음식을 손으로 먹는 걸 보고 ‘야만적’이라며 손가락질한다. 레스토랑의 씬피자도 무조건 손으로 먹고, 초밥집에 가도 물수건을 부탁한 후 손으로 먹는다.

 

그런 나에게 햄버거를 커팅해서 먹는 건 있을 수 없는 일. 햄버거야말로 ‘핑거팁스’로 먹어야 제 맛이지. 이곳의 햄버거는 이름에 걸맞게 손으로 들고 먹기 딱 좋게 나온다. 풍성한 야채, 두툼한 패티, 고소한 빵까지. 있을 건 다 있는 주제에 한 입에 넣기 좋게 야무지게 압축돼 있다.

 

음식이 나오면 물티슈와 마른 티슈를 세팅하고 손으로 번쩍 들어 공격을 개시하자. 흐르는 소스를 손에 묻혀가며 흘러나오는 감탄사를 참지 않고 내뱉는 건 햄버거에 대한 예의다.

 

야무지게 혀와 배를 만족시킨 후,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 성수동의 봄날을 만끽하러 가게 밖으로 나가면 멋진 하루가 완성!

 

 

ADD
서울시 성동구 연무장7가길 5-1
TEL
070-4232-0805
HOUR
평일 10:00~22:00/ 토요일 11:00~21:00/ 일요일 11:00~16:00

MENU

링 버거 8500원. 갈릭 프라이 7000원.

 

Editor_이민석 min@univ.me
Photographer_이종욱


맛있는 버거는 안 예쁘게 먹어도 된다

준스버거

 

프랜차이즈 햄버거를 먹을 때마다 입 주변에 소스를 묻히는 게 싫었다. 베어 먹는 햄버거는 모두를 유치원생으로 만드는 것 같다. 수제 햄버거가 좋은 이유도 이런 논리에서다. 내 입에 최적화된 크기로 잘라 먹을 수 있으니 깔끔하다.

 

하지만 준스버거의 더블치즈 와규버거를 먹으면서는 우아함을 뽐내지 않았다. 2개씩 들어 있는 고기 패티와 치즈를 조금씩 잘라 먹는 건 ‘더블’이란 이름에 대한 예의가 아닌 것 같으니까.

 

내가 팅커벨만큼 작았다면 한번 누워보고 싶은 폭신함을 자랑하는 햄버거는 크게 잘라 ‘와앙~’ 먹어줘야 배운 사람이다. 느끼한 사람은 싫어도, 느끼한 음식은 좋아하는 내게 고상한 이미지를 포기해도 좋을 만큼의 버거였다.

 

 

ADD
서울시 성동구 서울숲길 44
TEL
070-8819-4794
HOUR
11:00~22:00 (일요일 휴무)

MENU

준스버거 세트 1만 1000원, 더블치즈 와규버거 세트 1만 4000원.

 

Intern_손수민 sum@univ.me
Photographer_이서영


요리책을 찢고 나온 완벽한 버거

아몬드그릴

 

세상에 햄버거 종류는 많지만 완벽한 버거는 흔치 않다. 패티, 치즈, 빵, 채소, 소스의 오위일체를 이뤄야 하기 때문. 그러다 얼마 전 ‘아몬드그릴’에서 완벽한 버거를 만났다.

 

가게 문을 열자마자 풍기는 직접 굽는 빵 냄새가 은은한 이곳은 런던에서 요리를 공부한 사장님이 차린 가게다. 할러데이 망고 치즈버거, 미스자메이카 버거처럼 독특한 6가지 메뉴는 패티, 치즈, 소스의 조합이 모두 다르지만 각각의 구성이 무척 조화롭다.

 

먼저 먹어본 자로서 강추 메뉴는 생새우 그릴버거. 살이 통통히 오른 생새우가 패티 그 자체다. 수제 타르타르 소스와 직접 구운 빵은 어디 가서 접하기 어려운 맛이다. 인기 사이드 메뉴인 양파튀김이 빵 위에 ! 놓여 있는 게 궁극의 차밍 포인트. 버거 안에 들어가는 양파도 새우 크림에 볶았다고.

 

팁을 하나 공개하자면 11:30부터 2시간은 런치 타임이라 버거, 음료, 감자튀김 세트가 버거 하나 가격이다. 테이크아웃해서 피크닉 나가기에 최고시다.

 

봄은 생각보다 금방 지나간다. 가게 안에 앉아 먹기엔 날씨가 아깝다. 봄 내음 한입, 햄버거 한입을 벗 삼아 서울숲에서 신선놀음을 즐겨보시길!

 

 

ADD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94
TEL
02-497-8828
HOUR
10:00~20:00 (휴무일 없음)

MENU

생새우 그릴버거 8300원. 양파튀김과 맥주 세트 6800원.

 

Intern_공민정 gong@univ.me
Photographer_이서영


속까지 알찬 너란 버거

앨리버거

 

자고로 좋은 버거란 한입에 모든 재료를 맛보기 어려운 법이다. 고작 한두 개의 패티로 햄버거 빵의 철옹성 같은 퍽퍽함을 이기려 했다면 반성하시길. 반성하기 싫다면 ‘앨리버거’에서 한 수 배우시든가.

 

앨리더블 세트, 앨리도그, 프렌치프라이, 멕시칸 윙까지. 테이블이 넘치도록 시켜도 3만원이 넘지 않는 이곳은 착한 가격은 물론이요, 맛까지 훌륭한 팔방미인 수제 버거집이다.

 

골목 어귀에 ‘힙’하게 자리 잡은 위치 하며, 미니펍 같은 내부와, 버거와 맥주의 꿀조합이라니. 무엇 하나 나무랄 데 없는 수제 버거계의 엄친아가 따로 없다.

 

두툼한 고기 패티 두 장을 은혜롭게 맞이한 순간, 꿈에서나 찾아 헤매던 이상형을 발견한 기분이 든다. 좁은 내부에도 버려지는 공간 하나 없이 잘 구성된 인테리어처럼, 버거 역시 엄청난 가성비로 버거성애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시간이 지날수록 자꾸만 생각나는 게 보통내기가 아니다. 혹시 나 너 좋아하냐…?

 

 

ADD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07-1
TEL
070-7572-4345
HOUR
월~토 11:30~22:00/ 일요일 11:30~21:00

MENU

앨리더블 단품 8800원. 세트(감자튀김+탄산음료) +3000원.

 

Intern_이유라 ura@univ.me
Photographer_이서영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기대해도 좋아, 대학생이 만든 MS 광고

 

망한 밤을 밝히는 별들의 말

난 위대해지고 싶어. 그러려면 시간이 더 필요할 거고!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입체파 얼굴되는 컬러코렉팅을 해봤다!

살아나라 얼굴 윤곽

 

표지모델 소유정의 인생템 네 가지

빨려들어갈 것 같은 오묘한 매력, 유정씨의 뷰티 아이템

 

아직도 혼자 읽니?

"내 인생은 트레바리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