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치즈 인 더 트랩'(이하 ‘치인트’)이 본격 드라마화에 들어갔다. 지난 5년 간 소문만 무성했던 것이 드디어 현실화 된 것. 주인공 유정 역에는 박해진이 캐스팅됐고 그 외 등장인물을 섭외 중이다. 어차피 드라마는 내가 원한다고 해서 그 배우가 캐스팅되는 게 아니니까. snl코리아판 가상캐스팅을 해봤다. 이건 좀 가능성 있지 않을까? (라고 쓰고 ‘snl코리아 PD님, 작가님, 한 번만 만들어주심 안돼요?’라고 읽는다)

 

 

유정=정상훈

 

요즘 대세 ‘양꼬치 앤 칭따오’. ‘별에서 온 그대'(김수현), ‘미생'(임시완), ‘응답하라 1994′(정우) snl코리아 판에서 모두 주연 자리를 꿰찼다. 이 정도면 박해진의 자리도 넘볼 수 있지 않을까?

 

홍설=강유미

 

바늘 가는 데 실 따라간다고, 정상훈과 함께 최고의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 여주인공은 당연히 강유미지.

 

백인호=유세윤

 

중학생 시절, 자신의 맘과 몸 가는대로 그루브를 타던 그의 몸짓, 반항 가득하던 그의 눈빛을 잊을 수 없다. 아직까지 중2병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는 순수 영혼 유세윤. 모태 자유영혼 백인호를 표현할 자가 또 누가 있을까.

 

백인하=이세영

 

snl코리아 샤이니편을 보던 중, ‘아, 이 눈빛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직접 놓고 보니 생각보다 더 잘 어울려서 소름.

 

보라=정이랑

 

홍설의 단짝친구 보라. 작고 깜찍한 보라와 어울리는 크루를 열심히 물색했다. 주인공은 의외의 인물. 욕쟁이인줄 알았던 정이랑, 알고 보니 은근 귀여운 면이 숨어 있었다.

 

은택=한재석

 

이전부터 은택 역에는 고경표가 참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그 자리를 위협하는 자가 있었으니, 바로 한재석. 먹는걸 좋아하고 게임에 빠져 살지만 결정적인 순간에 짠! 하고 나타나는 든든한 연하남 st.

 

홍준♥아영=박재범♥김슬기

 

치인트 snl 가상 캐스팅에서 가장 확신을 갖고 캐스팅한 커플. 철이 너무 들어 탈인 홍설과 반대로 철이 너무 없는 홍준. 작은 키에 까불까불하지만 귀여워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에는 박재범이 딱! 작고 귀여운 아영이는 김슬기가 딱! 바라만 봐도 흐뭇하다.

 

발암 오영곤=안영미

 

오영곤은 남자 아니냐고? 그래서? 뭐? 안영미라면 충분히 소화 가능하지 않을까? 오영곤의 사이코같은 똘끼를 그 누가 커버하겠어.

 

발암2 남주연=정연주

 

얄밉지만 예쁜건 인정한다. 클라라, 고원희 등 다양한 후보가 있었지만 남주연 캐스팅의 주인공은 정연주에게 돌아갔다. 묘하게 비슷하지 않나.

 

찌질 하재우=김민교

 

김민교의 안경쓴 짤을 보자마자 곧바로 저장 버튼을 눌렀다. 이건 누구도 반박할 수 없는 하재우다. 늘 상철선배에게 당해서 억울한 재우와 싱크로율 100%.

 

유교수(유정 아버지)&심여사(홍설 어머니)=정성호

 

천의 얼굴 정성호. 안경을 쓰면 유정 아버지고, 머리를 볶고 인자하게 웃으면 홍설 어머니가 된다. 그 외에도 치인트에 등장하는 다양한 교수, 학생, 그 외 등장인물까지 모두 커버 가능할듯.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아직도 혼자 읽니?

"내 인생은 트레바리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나는 왜 시를 읽는가

한편의 시를 통해 아픔을 쓰다듬는 건 어떨까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올 방학에도 놀고 있는 방학 폐인을 위한 대외활동 BEST 4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