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그렇게도 좋은 멍청이들의 신발

 

계절은 옷장에서부터 온다. 두꺼운 외투가 손에서 멀어지고 얇은 카디건과 티셔츠들이 그 자리를 대신할 때 “아, 봄이구나!” 한다.

 

그다음은 신발이다. 따뜻한 코트에 어울리던 워커는 신발장으로 퇴장. 대신 겨우내 동상 걸릴까 신지 않던 컨버스에 몸을 싣는다. 몸도 마음도 느슨해지는 봄엔 이만한 신발이 없다. 컨버스 척 테일러 올스타의 심플한 디자인은 어떤 옷이든 캐주얼하게 만드니까.

 

근 100년간 디자인이 변하지 않는다는 건 그만큼 완성도가 높기 때문일 것이다. 한 가지 흠이 있다면 쿠셔닝이 전혀 되지 않는 딱딱한 밑창. 대신 가격이 저렴하다.

 

그렇게 한 세기 동안 예쁘고 저렴하고 발 아픈 신발을 만들던 컨버스가 지난 해 척 테일러 올스타의 두 번째 버전을 출시했다. 이름하여 척 2.

 

다행히 예쁜 디자인은 그대로다. 다음 세기에도 변하지 말자. 놀랍게도 무려 98년 만에 쿠셔닝이 좋아졌다. 내가 신은 게 컨버스란 사실을 잊을 정도. 나이키 런닝화의 루나론 쿠셔닝이 적용된 덕이다.

 

가격이 조금 올랐지만 괜찮다. 발이 편한 컨버스 올스타는 거의 완벽한 데일리 슈즈니까.

 

올봄엔 척 2를 신어야지. 볕 좋은 날, 한강공원에 돗자리 깔고 누워 캔맥주를 까딱까딱. 아, 좋다.

 

 

Illustrator 김태연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동전 한 닢 안 쓰고 #운동스타그래머 되는 법

홈트키(홈트레이닝+치트키)로 인스타그램 '좋아요 부자' 되기

 

손맛을 찾아 떠나는 바다 낚시 체험기

난생 처음 고기배 탄 에디터가 낚아 올린 것은 무려...!

 

과대 주목! 엠티 장소 선정하는 방법

앞으로 고생할 과대들을 위해

 

마법의 요리 소스 5대천왕

라면스프 뺨치는 요리계의 사기캐!

 

나쁜 버릇

나는 예민하다는 말이 싫었다. 언제나 나는 털털한 사람이라고 스스로 주장했고, 그렇게 굴려고 노력했다 .

 

비가 정말 많이 내리는 오키나와를 여행하는 법

비가 온다고 여행이 망하는 건 아니다.

 

3월에 CC하면 99% 망하는 이유

지금 연애하려는 사람에게 할 말 있어. 제발 멈춰...

 

[지금 당신의 섹스는?#5]즐겁고 건강한 섹스를 원하십니까?

건강한 섹스와 피임에 대해 고민하고 이를 행동으로까지 옮긴 ALT의 김태용, 인스팅터스의 박진아 대표.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어디까지 쌩얼 메이크업?

컨실러로 피부를 가리고 틴트를 살짝 발랐지만 나 오늘 쌩얼이야

 

우울한 마음을 씻어주는 비누

조금씩 잘라 쓰는 바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