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갱님~ 무슨 맛을 원하십니까?

아이스크림을 녹여도 보고 빙수로도 만드는 모디슈머들을 위해 빙그레와 세븐일레븐이 손을 잡고 아예 더위사냥, 빠삐코, 비비빅, 길리안 맛 우유를 만들었다. 가히 아이유X오혁, 곽진언X김필 만큼이나 아름다운 콜라보라 부를 법하다. 그런 의미에서 다음은 월드콘이나 구구콘 라떼를…

 

싱크로율 │90%

더위사냥 라떼를 찾으니 세븐일레븐 점장님이 절레절레 고개를 흔들었다. 찾는 손님이 한둘이 아니라며. 역시 커피 아이스크림계의 최강자다웠다. 12일에 풀린 따끈한 신상, 더위사냥 라떼를 개봉해 입에 넣는 순간 눈이 동그래졌다. 그냥 더위사냥이잖아!

 

원조 아이스크림보다 더 달긴 하다. 흠집 하나 없이 포장을 벗겨 광선검을 만드는 재미는 없어 조금 아쉽지만 더 이상 녹아내리는 아이스크림을 흉하게 핥아먹을 필요도 없다. 커피빙수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건 덤. 그냥 더위사냥을 먹는 게…

 

싱크로율│70%

비비빅은 호불호가 꽤 갈리는 아이스크림. 비비빅을 집으면 꼭 할매 입맛이라는 꼬리표가 따라 붙는다. 그러나 비비빅이 올드한 취향이라 평가절하 당하기엔 지나치게 유니크하다. 심플한 팥맛의 매력은 한 계절만에 소리 없이 사라지는 아이스크림들이 절대 구현해내지 못하는 영역이다.

 

비비빅 라떼에는 익숙한 비비빅의 팥 냄새가 그대로 담겨 있다. “흔들어 먹으면 더 진한 팥맛을 느낄 수 있다”고 적혀 있어 흔들어봤다. 응? 어째서 홍삼즙 맛이? 비비빅보다 팥 맛에 더욱 가깝게 재현하기 위해 팥의 쓴 맛까지 재현한 듯 했다. 비비빅을 사랑하는이라면 흔들어 먹지 말자.

 

싱크로율│ 100%

수백 차례 실험을 거쳐 원조 아이스크림과 똑같은 맛을 만들었다더니, 빠삐코 라떼는 정말 작정하고 만들었다. 빠삐코 라떼와 빠삐코 아이스크림을 녹인 걸 번갈아 먹었는데 블라인드 테스트를 해도 모를 정도. 정말 그냥 녹여서 파는 거 아냐?

 

초코우유로선 어떠냐고? 왜, 빠삐코에서만 나는 독특한 초코 맛 있지 않나. 마시고 나면 혀 위에 ‘빠삐코 초코 맛’이 남아있어서 신기하다. 게다가 이제 빠삐코를 데워서핫삐코도 먹을 수 있다. 예!

 

싱크로율│ 60%

길리안은 콧대가 높다. 페레로로쉐, 로이스도 편의점이나 드럭 스토어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데 이 친구는 도통 보이질 않는다. 아쉬운 대로 GUYLIAN 오리지널(제품명도 심지어 영어로 씌어있다)을 편의점에서 집어 들었다. 오늘은 힘들었으니까 특별한 초콜릿 우유를 마셔보겠다며.

 

커피인지 초콜릿인지 헷갈릴 정도로 헤이즐넛 향이 진하고 씁쓸하다. 가나 초콜릿만 먹다가 카카오 72%를 만났을 때의 충격이랄까. 길리안 초콜릿과 맛이 비슷하지 않아도 괜찮다. 입에 묻은 진한 초콜릿을 닦아내면서 ‘나를 위한 작은 사치’라는 카피에 동의할 수 있다면야, 뭐.

 

 

Design_김지현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혜성처럼 전진하는 편의점 우유 TOP4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