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가 또 일을 냈다. 반값 드론을 내놓았다. 샤오미 반값습니다. 이번에 내놓은 드론은 어디 거를 따라했나 했더니 ‘드론계의 애플’로 불리는 DJI다. DJI는 중국 드론 회사로, 1,000만 원대에 달하던 드론을 가볍고 산뜻하게 200만 원 내외로 만들었고, 현재는 150만 원 내외로 만든 회사다.

 

디자인

 

우선은 외관이다. 드론이 사실 그렇게 외관이 중요한 제품은 아니다. 그런데도 샤오미는 티저 이미지로 슈퍼히어로 무비급의 간지를 내고 있었다. 공개된 디자인은 더 훌륭하다. 솔직히 드론 외관에서만큼은 DJI를 따라올 회사가 없었으나 Mi 드론은 조금 더 단순하고 애플스럽게 생겼다. 그리고 일반 디카를 달아놓은 것 같은 팬텀과 달리 Mi 드론의 카메라는 처음부터 외관 전체를 생각하고 디자인된 느낌이다.

 

단순히 외관만 아름다운 게 아니라 카메라가 360도로 회전한다. 카메라보다는 흰 테니스공같이 생겼다. 전체적으로 DJI 팬텀이 우주선 같은 모습이라면, Mi 드론은 날개 달린 샤오미 외장배터리같이 생겼다.

 

DJI 팬텀 4

 

컨트롤러 역시 애플에서 만든 것처럼 심플하며, 플레이스테이션의 게임패드처럼 잡기 좋게 손잡이 부분을 만들어놓았다. 팬텀의 컨트롤러는 어떻게 잡아야 할지 모르게 생겼다.

 

Mi 드론 컨트롤러

 

와이파이 공유기 들고 다니는 느낌의 팬텀 3 컨트롤러

 

날개부분(로터)과 배터리는 스마트폰 배터리 끼우듯 탈착식으로 만들어 교체가 매우 쉽다. 고장나면 날개만 바꿔껴도 된다. 실은 안정성이 중요한 로터가 탈착식으로 만들어졌을 때 얼마나 안정적일지는 미지수다.

 

로터까지 분해해 놓은 상태의 풀세트

 

카메라

테니스공 느낌의 카메라

 

샤오미가 발표한 Mi 드론은 전문가용 촬영이 가능할 정도로 스펙도 좋다. 우선 드론에 달린 카메라는 보급형 풀 HD(1080p), 고급형 4K 촬영이 가능하다. 4K 촬영 정도면 당장 방송에도 활용할 수 있는 수준이다. 컨트롤러에 스마트폰을 연결한 다음 스마트폰으로 드론이 날아가는 장면을 보며 촬영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뷰파인더(카메라에 달린 눈구멍)로 활용하는 것이다.

 

자세히 보면 더 테니스공 같다

 

이 카메라는 360도 회전이 가능하므로 회전이 필요한 시점에선 드론이 아닌 카메라를 돌려서 촬영할 수 있다. 꽤 유용한 기능이다. 카메라 기능이 핵심인 터라 짐벌(흔들림 고정 장치, 전문가용 카메라에 주로 쓴다)을 일체형으로 탑재해 놓았고, 3축으로 고정된다.

 

소프트웨어

고가형 드론 대부분이 자율비행을 지원하는데, 샤오미도 이 기능을 넣었다. 자동 이착륙과 자동복귀는 기본, 웨이포인트 내비게이션(waypoint navigation, 어디를 갔다가 돌아올지 지정하는 기능), 궤도 비행(orbit, 일정 궤도만을 돌며 비행하는 기능), 어디 이상은 나가지 말라고 지정하는 지오펜스(geo fence) 기능, 위치 추적 기능 등이 탑재됐다. 샤오미 이전의 회사들이 대부분 적용했던 기술들이다. 그런데 반값일 뿐.

 

혼자 날려도 이렇게 잘 돌아다니면서 잘 찍는다

 

기타 스펙

날개 수는 일반적인 네 개로, 쿼드콥터라고 부르는데, 네 개 정도면 상당히 안정적인 비행이 가능하다. 배터리는 5100mAh로, 일반적인 노트북 정도의 배터리다. 1회 충전에 최대 27분 비행이 가능하다고 밝혔는데 사실 이건 믿지 말자. 여느 배터리가 그렇듯 실제로는 그만큼 못 쓰는 경우가 많다. 특히 샤오미는 배터리 활용시간도 반값인 경우가 많았다.

 

가장 중요한 가격은 DJI의 팬텀 4보다는 약 100만 원 저렴한 보급형 45만 원(2,499위안)과 고급형 54만 원(2,999위안)이다. DJI에서 비슷한 제품을 사려면 팬텀 3를 사면 되는데 이것도 현재 95만 원 정도다.

 

가방에 쏙 들어가는 크기다. 근데 가방이 큼

 

드론이 필요한 사람은 누구?

드론은 사실 전문 촬영자가 아니면 필요가 없는 물건이긴 하다. 다만 콘텐츠 창작자, 취미가 여행인 친구들, 연애 시 추억 만들기로는 그만이다. 특히 앞으로의 시대는 영상이 지배할 가능성이 상당히 높으니 좀 더 가격이 낮아질 때를 대비해 촬영법 등에 대해 숙지하면 좋다. 10만 원대 입문 제품도 많으니 미래의 콘텐츠를 체험해보길.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시리즈호에호에 대학생활

재수가 한 사람의 인생에 미치는 영향

남들보다 1년 뒤처졌다는 압박감ㅠㅠ

 

돈 안 들이고 해외로 떠날 수 있는 대외활동 BEST 4

이때 아니면 언제 공짜로 가보겠어

 

살려고 운동하다가 취뽀했어요

필라테스 강사 편 곽슬기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주거 편

건물‘주님’이라지만 쫄지 말고 말하자. “그건 제 잘못이 아닙니다.”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환불 편

센 척 안 해도, 환불 메이크업 없이도 환불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법알못 필독서] 위험 탈출 : 연애 편

매일 말도 없이 집 앞에서 기다리고, 배터리가 닳도록 부재중 전화를 남기고. 그거 범죄 맞아. 도망쳐!

 

나도 장사나 해 볼까? 싶은 사람에게

20대에 창업한 젊은 사장님들이 경고한다

 

당신은 생각보다 내향적이지 않을지 모른다

심리학에선 ‘외향성’과 ‘사회성’을 똑같다고 보지 않는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서현역 브러쉬 매장에 다녀왔다!

부지런한 사람이 브러쉬를 얻는다...★

 

서울대 본관 앞에 학생들이 모인 이유

오후 5시에 시작된 집회는 해가 질 때까지 이어졌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