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주 전, 차를 타고 가다 대로변에 커다란 건빵 포대가 쌓여 있는 걸 보았다. 누가 저렇게 많은 건빵을 살까, 생각하는 찰나 검은 자동차 한 대가 스윽 다가가더니 세 포대를 싣고 갔다. 눈이 휘둥그레진 내게 동행인이 말했다. “비상식량인가 보지.” “…!” 건빵은 유통기한이 길고 보관이 용이해 군대에서 오랫동안 비상식량으로 활용됐다고 한다.

 

그렇다면 슈퍼를 갈 수 없는 재난 상황이 됐을 때, 나의 냉장고에서 구세주 노릇을 해줄 음식은 무엇일까? 위아래 문을 몇 번이고 열었다 닫았다를 반복하다 눈에 들어 온 것은 다름 아닌 마요네즈. 물컹물컹 기름진 게 왠지 쉽게 썩어주지(!) 않을 것 같아 검색해보니, 최대 8개월까지 먹을 수 있단다. 고열량이니까 조금만 먹어도 에너지를 얻을 수 있을 것 같고.

 

생각해보면 여기저기 이것저것에 꽤 어울리기도 한다. 과일에 비비면 ‘사라다’가 되고, 참치와 함께 하면 ‘참치 마요’, (믿기 힘들지만) 다 끓인 컵라면에 곁들여 먹으면 치즈의 풍미가 나 생각보다 괜찮다는 간증도 많다. 고추장이나 간장에 섞으면 주전부리의 맛을 더 풍부하게 해주는 소스가 되기까지.

 

그동안 마요네즈라면 덮어놓고 “으, 느끼해” 했던 내가 부끄러워졌다. 나보다 사회성도 좋고 장점도 많은 아이였잖아…? 혹시 모를 미래에 대비해 오늘부터 마요네즈로 해먹을 수 있는 식단을 연구해야겠다. 살아 남는 자가 이기는 거니까.

 


소스가 다 하는 요리
+
마약 옥수수

1. 옥수수를 직접 찌기엔, 세월아 네월아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린다. 요즘 세상이 좋아져서 편의점에 가면 다 쪄놓은 옥수수를 진공포장 해서 판다. 걔넬 사와서 두 동강 낸다.

 

2. 편하게 들고 먹기 위해 나무젓가락을 꽂아 줘야 한다. 옥수수 심 부분에 순간적으로 힘을 팍 가하면 들어간다.

 

3. 프라이팬에 버터, 마요네즈, 설탕을 한 숟갈씩 올린다. 버터가 누구보다 빠르게 녹아버리니 제일 나중에 넣는 게 정신 건강에 좋다.

4. 약불로 설정해놓고 셋을 섞어 주자. 초딩 때 즐겨 만들었던 ‘달고나’처럼 갈색 빛을 띨 때까지 천천히 둥글게 젓는다.

5. 건강을 해칠 것 같은 맛있는 냄새가 솔솔 올라오면, 옥수수를 팬 위에서 굴려준다. 한번 갈색이 된 뒤부터는 급속도로 타기 시작하니 행동은 신속하게 손길은 부드럽게.

6. 기왕 마약 옥수수를 만든 김에 파마산 치즈와 파슬리 가루까지 뿌려 구색을 맞춰 보았다. 이제 줄 서서 먹지 말아요.

 

_________________

Photographer 배승빈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시리즈호에호에 대학생활

재수가 한 사람의 인생에 미치는 영향

남들보다 1년 뒤처졌다는 압박감ㅠㅠ

 

돈 안 들이고 해외로 떠날 수 있는 대외활동 BEST 4

이때 아니면 언제 공짜로 가보겠어

 

살려고 운동하다가 취뽀했어요

필라테스 강사 편 곽슬기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주거 편

건물‘주님’이라지만 쫄지 말고 말하자. “그건 제 잘못이 아닙니다.”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환불 편

센 척 안 해도, 환불 메이크업 없이도 환불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법알못 필독서] 위험 탈출 : 연애 편

매일 말도 없이 집 앞에서 기다리고, 배터리가 닳도록 부재중 전화를 남기고. 그거 범죄 맞아. 도망쳐!

 

3월에 CC하면 99% 망하는 이유

지금 연애하려는 사람에게 할 말 있어. 제발 멈춰...

 

[마춤법 vs맞춤법] 피다? 피우다?

저는 ‘담배를 피다’가 입에 붙습니다. 여러분도 그렇지 않나요?

 

작은 섬에서 보낸 조용한 하루 인천 자월도

관광지 같은 커다란 섬에선 느낄 수 없는 조용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과대 주목! 엠티 장소 선정하는 방법

앞으로 고생할 과대들을 위해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