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주 전, 차를 타고 가다 대로변에 커다란 건빵 포대가 쌓여 있는 걸 보았다. 누가 저렇게 많은 건빵을 살까, 생각하는 찰나 검은 자동차 한 대가 스윽 다가가더니 세 포대를 싣고 갔다. 눈이 휘둥그레진 내게 동행인이 말했다. “비상식량인가 보지.” “…!” 건빵은 유통기한이 길고 보관이 용이해 군대에서 오랫동안 비상식량으로 활용됐다고 한다.

 

그렇다면 슈퍼를 갈 수 없는 재난 상황이 됐을 때, 나의 냉장고에서 구세주 노릇을 해줄 음식은 무엇일까? 위아래 문을 몇 번이고 열었다 닫았다를 반복하다 눈에 들어 온 것은 다름 아닌 마요네즈. 물컹물컹 기름진 게 왠지 쉽게 썩어주지(!) 않을 것 같아 검색해보니, 최대 8개월까지 먹을 수 있단다. 고열량이니까 조금만 먹어도 에너지를 얻을 수 있을 것 같고.

 

생각해보면 여기저기 이것저것에 꽤 어울리기도 한다. 과일에 비비면 ‘사라다’가 되고, 참치와 함께 하면 ‘참치 마요’, (믿기 힘들지만) 다 끓인 컵라면에 곁들여 먹으면 치즈의 풍미가 나 생각보다 괜찮다는 간증도 많다. 고추장이나 간장에 섞으면 주전부리의 맛을 더 풍부하게 해주는 소스가 되기까지.

 

그동안 마요네즈라면 덮어놓고 “으, 느끼해” 했던 내가 부끄러워졌다. 나보다 사회성도 좋고 장점도 많은 아이였잖아…? 혹시 모를 미래에 대비해 오늘부터 마요네즈로 해먹을 수 있는 식단을 연구해야겠다. 살아 남는 자가 이기는 거니까.

 


소스가 다 하는 요리
+
마약 옥수수

1. 옥수수를 직접 찌기엔, 세월아 네월아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린다. 요즘 세상이 좋아져서 편의점에 가면 다 쪄놓은 옥수수를 진공포장 해서 판다. 걔넬 사와서 두 동강 낸다.

 

2. 편하게 들고 먹기 위해 나무젓가락을 꽂아 줘야 한다. 옥수수 심 부분에 순간적으로 힘을 팍 가하면 들어간다.

 

3. 프라이팬에 버터, 마요네즈, 설탕을 한 숟갈씩 올린다. 버터가 누구보다 빠르게 녹아버리니 제일 나중에 넣는 게 정신 건강에 좋다.

4. 약불로 설정해놓고 셋을 섞어 주자. 초딩 때 즐겨 만들었던 ‘달고나’처럼 갈색 빛을 띨 때까지 천천히 둥글게 젓는다.

5. 건강을 해칠 것 같은 맛있는 냄새가 솔솔 올라오면, 옥수수를 팬 위에서 굴려준다. 한번 갈색이 된 뒤부터는 급속도로 타기 시작하니 행동은 신속하게 손길은 부드럽게.

6. 기왕 마약 옥수수를 만든 김에 파마산 치즈와 파슬리 가루까지 뿌려 구색을 맞춰 보았다. 이제 줄 서서 먹지 말아요.

 

_________________

Photographer 배승빈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뚜벅이 대학생의 사연은 굿즈가 된다(진짜로)

현대자동차 르르르 뚜벅대장간 이벤트!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