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버설 스튜디오 재팬(이하 USJ)에 갔다 온 친구가 말하길, 이곳은 “발가락에 물집 잡힐 때까지 놀아도, 막상 돌아가면 아쉬움이 남는 곳”이랬다. 시간은 우릴 기다려 주지 않는다. 알짜 중의 알짜만 꼽아 즐겨야 한다. 에디터가 직접 놀아 보고 전수한다. USJ 완전 정복하는 법! 못해도 이거 일곱 가지는 꼭 하고 돌아오자!

 


1. 호그와트성에서 빗자루 타고 디멘터랑 싸우기

“머글 입장 금지”라는 안내판을 지나 숲길을 걷다 보면 익숙한 테마송이 들린다. ‘뚜르르르~뚜르~뚜르르르르~”

 

USJ 해리포터 구역은 조악하게 구색만 맞춰 둔 테마파크와는 차원이 다르다. 실제로 보면 호그와트 성의 스케일과 디테일에 먼저 놀랄 것이다. 호그와트 성 안에서는 ‘해리포터 앤드 더 포비든 저니’(이하 ‘포비든 저니’)라는 어트렉션를 탈 수 있다. 롤러코스터와 4D 영화를 결합한 형태로, 우리가 직접 해리포터가 되는 컨셉이다.

 

4D 안경을 끼고 자리에 앉는 것을 시작으로 빗자루를 타고 퀴디치 경기에 참여하고, 디멘터의 공격도 받는다. 그 모든 것이 어찌나 생생한지 다 타고 내릴 때 다리가 다 후들거렸다. 대박 꿀잼! 해리포터를 한 번이라도 본 적이 있는 사람, 빗자루를 타고 하늘을 날아 보고 싶은 사람, USJ에 방문한 모든 사람에게 추천한다.

 

Tip

  • ‘포비든 저니’의 단점은 대기 줄이 지독히 길다는 것. 탈 계획이라면 사전에 ‘입장 확약권(특정 시간에만 해리포터 구역에 입장할 수 있다)’을 꼭 받아 두자. 그리고 개장하자마자 질주하여 ‘포비든 저니’로 가자.
  • 호그와트 성 사진을 제대로 찍고 싶다면, 해리포터 구역 내에 있는 술집 겸 여관 ‘스리 브룸스틱스’으로 가자. 호수 너머로 웅장한 성 전경을 즐길 수 있다.

2. 버터 맥주 마시기

가게 주인이 버터 맥주는 원래 이렇게 입에 거품을 묻히고 먹는 거라고 했다

 

해리포터 구역에 가면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버터 맥주를 들고 인증샷을 남기는 진풍경을 볼 수 있다. 이 음료는 소설 『해리포터』의 저자 조앤 K. 롤링이 상상한 바로 그 맛을 재현해 만들었다고. 직접 마셔 보니 카라멜 마끼아또 같기도 하고, 버터 맛도 살짝 나는 것 같고 묘했다. 한국엔 없는 맛이니 궁금한 이들은 직접 먹어 보시길! 아 참, 버터 맥주는 무알콜 음료다.

 

버터 맥주 인증샷 포즈는 만국 공통인가봄

 

Tip

  • 버터 맥주 파는 곳은 해리포터 구역 곳곳에 흩어져 있다. 줄 서서 사야 하는 경우도 있다고 하니, 가장 빨리 살 수 있는 상점을 선택하자.
  • 버터 맥주 가격에 400엔 정도 추가하면 컵도 함께 구매할 수 있다.
  • 많이 달기 때문에 1인 1음료 하기엔 조금 느끼할 수도 있다. 단 것을 정말 좋아하지 않는다면 1잔만 구매해 일행과 나누어 먹는 것도 좋다.

3. 마법사들의 마을, 호그스미드 체험하기

허니듀크의 과자 가게

 

호그스미드는 마법사들이 사는 마을의 상점가다. 원작에서 보던 호그와트 학생들의 단골 가게들이 밀집해 있으니 꼼꼼히 둘러보자. ‘허니듀크의 과자 가게’에서는 그 유명한 ‘온갖 맛이 나는 강낭콩 젤리’와 ‘개구리 초콜릿’을 살 수 있고, ‘올리밴더스의 가게’에서는 해리포터, 헤리미온느 등 등장인물들이 쓰던 지팡이를 판다. 지팡이가 마법사를 선택하는 퍼포먼스도 진행되니 참고하자.

 

Tip

  • 인기 품목인 강낭콩 젤리와 개구리 초콜릿은 다른 구역의 스토어에서도 살 수 있다. 계산 대기 줄이 너무 길다면 비교적 한산한 다른 스토어를 이용하자.
  • 지팡이 선택 퍼포먼스는 공연 시간이 정해져 있다. 스케쥴은 스토어 내에 있는 크루에게 물어 보면 알려 준다.

4. 플라잉 다이너소어 타기

익룡에게 납치되어 가는 컨셉이다. ㄷㄷ

 

‘더 플라잉 다이너소어’는 익룡에게 납치되는 상황을 모티브로 만들었다. 스릴 있는 놀이 기구를 즐기는 이라면 꼭 타고 올 것. 흔한 롤러코스터와는 전혀 다르다. 허리를 90도로 숙인 상태에서 탑승하기 때문에 정말 익룡에게 매달려 가는 느낌이다. 다 타고나면 머리에 피가 쏠려서 얼굴이 벌개짐. 롤러코스터 매니아인 친구가 최근에 탄 것 중에 가장 재밌다고 극찬했다.

 

Tip
이거 재밌다고 전 세계에 소문이 났는지 줄이 정말 길다. 혼잡도에 따라 다르지만, 기본 대기시간이 2시간 정도. 그나마 빠르게 탈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자면 다음과 같다.

  • ‘익스프레스 티켓’ 구매하기. 이 티켓이 있으면 사전에 지정한 어트렉션에 한해 우선 입장할 수있다. 쉽지만 돈이 많이 드는 방법임. USJ에 온 목적이 다양한 어트렉션을 타는 것이라면 추천한다.
  • ‘USJ+하루카스 스페셜 앤트리 입장권’을 구매하면, 개장 시간 전에 미리 입장할 수 있다. 즉 줄을 미리 설 수 있다는 뜻. 일정 중에 하루카스 전망대가 포함되어 있다면 패키지로 구매하는 것도 괜찮은 방법.
  • 혼자 타기. 놀이 기구의 담당 크루에게 “나는 싱글라이더다.(=일행과 떨어져 타도 괜찮다)”고 말하면 어트렉션의 빈자리로 안내해 준다. 이렇게 하면 정석대로 줄 서서 타는 것보다 빨리 탑승할 수 있음!

5. 퍼레이드 즐기기

지들은 우산 쓰고 물 엄청 뿌림ㅋㅋ

 

USJ의 퍼레이드는 신나기로 유명하다. 여름 시즌에는 물세례가 컨셉인듯. 호수로 뿌리고, 물총 쏘고 난리도 아니다. 방심하고 있다가 머리부터 발끝까지 홀딱 젖었다. 더운데 줄 서서 어트렉션 기다리느라 지쳐 있었는데, 퍼레이드 한 번 즐기고 나니 상쾌해졌음.

 

다음에 갈 때는 꼭 물총 사 갈거다

Tip

  • 입장할 때 안내소에서 쇼 스케쥴 표를 받아 가자. 메인 퍼레이드 말고도 다양한 쇼가 USJ 곳곳에서 진행된다.
  • 생각보다 몸이 많이 젖을 수 있다. 원하지 않는다면 미리 우비를 준비해 가는 걸 추천한다.

6. 데스노트 어트렉션에서 사신과 두뇌 게임 하기

데스노트에 우리 이름 쓰기 전에 파일을 지워야 한다고 설명 중

 

2016년 7월에 개장하여 한국에는 아직 잘 알려지지 않은 어트렉션. 3명이 팀을 이뤄 누출된 개인정보를 지워야 한다. 도형 퀴즈나 숫자 연상 같이 머리를 써야 하는 종류의 문제를 풀면 됨. 힌트는 건물 곳곳에 숨어있다. 배우들이 계속 1시간 내에 문제를 못 풀면, 데스노트에 우리 이름이 적힌다고 협박(?)한다.

 

솔직히 처음에는 시큰둥했었는데, 배우들이 워낙 실감 나게 연기하는 바람에 점점 몰입이 됐다. 나중에는 이러다 나 진짜 죽는 거 아니냐며 팀원 바짓가랑이를 붙잡고 매달렸음. 애니메이션 『데스노트』를 에 대한 배경지식이 없더라도, <크라임씬>이나 <지니어스>같은 추리 예능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좋아할 어트렉션이다. 강추!

 

Tip

  • 제공되는 문제를 우습게 보지 말자. 생각보다 어렵다. 힌트 하나 놓치지 말고 기록해 두는 게 좋다.
  • 어트렉션 체험 시간이 약 2시간 정도로 긴 편이다. 하지만 그만한 가치가 분명히 있다.
  • 기간 한정 어트렉션으로 9월 초까지만 운영된다고 하니 참고.

7. USJ 기념품 스토어 털어오기

그 유명한 미니언 팝콘통! 한정판 말하는 밥(왼쪽)이 더 비싸당…

 

유니버셜스튜디오의 캐릭터들을 피규어 강국 일본에서 만들었다. 더 설명할 것 없이 USJ의 굿즈는 최고다. 가격이 사악하다는 단점만 빼면 모든 것이 완벽하다. 인기 상품으로는 없어서 못 판다는 미니언 팝콘통, 스파이더맨 안마기, 미니언 안경 등이 있다.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유니버설 스튜디오 재팬 기념품 Best 10)

 

Tip

  • 미니언 팝콘통의 경우 너무 늦게 가면 품절될 수도 있다. 오전에 구매하는 것이 안전하다.
  • 각 어트렉션의 퇴장로에 해당 캐릭터 스토어가 있다. 예를 들어 ‘스파이더맨 라이드’를 타고 내려오면 ‘스파이더맨 스토어’가 있는 식.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피코크 꿀템으로 차린 카페.st 브런치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2인분 같은 1인분을 원하는 나를 위한 푸짐 브런치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내 눈 곡률 찾고 인생 뷰러도 찾자!

눈 곡률 구하는 방법부터 각종 뷰러 곡률까지♥

 

난 가끔 벤치에 앉아 광합성을 하곤 해….

따사로운 신촌의 햇살은 죽어있는 비타민 D도 살리거든...

 

[마춤법vs맞춤법] 잊다? 잃다?

이 두 단어는 여기에 넣어도 저기에 넣어도 찰떡같이 어울리거든요.

 

이 봄, 단 한 권의 책을 골라야 한다면

같이 버텨보자는 위로

 

내가 한 달에 4번 재판 받는 이유

소녀상을 지키다가 한 달에 4번 재판 받고 있는 김샘 씨와의 인터뷰

 

나도 장사나 해 볼까? 싶은 사람에게

20대에 창업한 젊은 사장님들이 경고한다

 

[법알못 필독서] 호구 탈출 : 환불 편

센 척 안 해도, 환불 메이크업 없이도 환불 받을 수 있어야 한다.

 

표지모델! 경희대 무용학부 발레 전공 15 오현경

춤을 추는 동안에는 고민거리도 잊고 나 자신에게 집중하게 돼요.

 

마법의 요리 소스 5대천왕

라면스프 뺨치는 요리계의 사기캐!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