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소수자는 자신의 성 정체성을 알리기가 쉽지 않다. 따가운 시선과 불편한 편견을 견뎌야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얼마 전 총신대가 동성애에 대해 내놓은 입장을 살펴 보면, 불쾌한 시선쯤은 오히려 귀여울 정도.

 

총신대 재학생이 동성애자이거나 동성애를 지지할 경우, ‘제적’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말 그대로 학적부에서 사라진다는 이 야기다. 학교는 동성애를 반대하지만, 사라지게 할 수는 없다. 총신대 성 소수자 모임 ‘깡총깡총’의 멤버들을 만나, 그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① 총신대에 다니고 있는 대학생입니다. 귀한 딸아들, 재밌는 친구. 그리고 ‘성 소수자’예요.

 

 

② 물론 학교에선 말 못 하죠. 학교생활 물 건너가요. 매장당할 수도 있고요. 여기는 신학대학이잖아요.

 

 

③ ‘레인보우’, ‘깡총깡총’(총신대 성소수자 모임) 동성애 얘기가 나오면 사람들 표정이 싹 달라져요. 그럼 저도 맞장구치죠. “맞아, 그런 사람 돌로 쳐야지.”

 

 

④ 동기에게도 선후배에게도 맘 편히 얘기할 수 없어요.진짜 내 모습을 알고 나면 돌아설지도 모르니까요.

 

 

⑤ 6월엔 퀴어 퍼레이드가 열렸어요. 있는 그대로의 내 모습을 맘껏 드러낼 수 있는 날. 그럼에도 우리 학교 깃발을 들기가 무서웠어요. 다른 학교 학생에게 깃발을 대신 들어달라고 부탁했어요. 제적당할까봐 두려웠거든요. 그런데 우리 학교는 깃발을 든 그 학생을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대요. 재학생인 척하면서 학교 이미지를 훼손했기 때문이래요.

 

 

⑥ 학교는 우리를 가만두지 않아요. 뉴스에도 나왔죠. “총신대는 학칙에 따라 동성애자 및 동성애 지지자를 제적 처리한다”고. 퀴어 퍼레이드가 열렸던 날 총장부터 교수, 학식에서 일하시는 아주머니들까지 오셔서 반동성애 시위를 했어요.

 

 

⑦ 저는 여기 있어요. 우리 학교 학생이에요. 없는 존재가 아니에요. 나를 숨겨야만 살 수 있는 곳에서 당신은 얼마나 버틸 수 있겠어요?

 

 

⑧ 우리가 배운 대로, 어떤 사람이든 벽 없이, 공평하게 사랑받고 싶어요. 내가 지금 ‘깡총깡총’에 있는 이유예요.

 


상상속 인생회사로 이젠 출근!

대학내일 내일을 함께 만들 경력직 인재를 모십니다.


동전 한 닢 안 쓰고 #운동스타그래머 되는 법

홈트키(홈트레이닝+치트키)로 인스타그램 '좋아요 부자' 되기

 

손맛을 찾아 떠나는 바다 낚시 체험기

난생 처음 고기배 탄 에디터가 낚아 올린 것은 무려...!

 

과대 주목! 엠티 장소 선정하는 방법

앞으로 고생할 과대들을 위해

 

마법의 요리 소스 5대천왕

라면스프 뺨치는 요리계의 사기캐!

 

나쁜 버릇

나는 예민하다는 말이 싫었다. 언제나 나는 털털한 사람이라고 스스로 주장했고, 그렇게 굴려고 노력했다 .

 

비가 정말 많이 내리는 오키나와를 여행하는 법

비가 온다고 여행이 망하는 건 아니다.

 

3월에 CC하면 99% 망하는 이유

지금 연애하려는 사람에게 할 말 있어. 제발 멈춰...

 

[지금 당신의 섹스는?#5]즐겁고 건강한 섹스를 원하십니까?

건강한 섹스와 피임에 대해 고민하고 이를 행동으로까지 옮긴 ALT의 김태용, 인스팅터스의 박진아 대표.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어디까지 쌩얼 메이크업?

컨실러로 피부를 가리고 틴트를 살짝 발랐지만 나 오늘 쌩얼이야

 

우울한 마음을 씻어주는 비누

조금씩 잘라 쓰는 바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