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창시절, 반에 꼭 한 명씩은 다가가기 어려운 친구가 있었다. 알고보면 잘 웃고 말도 잘 하는 친구인데 어려운 사람이라는 인상 때문인지 지레 겁을 먹게 됐다. 나에겐 콩나물이 꼭 그런 식재료다. 바닥에 신문지를 깔고 콩나물 대가리와 꼬리를 따던 엄마의 모습이 오래도록 남아서일까. 자취생으로서 콩나물은 번거롭고 어렵게 느껴진다. 알고보면 별 것 없는데.

 

술 마신 다음날, 라면 해장도 하루 이틀이지 속 편한 콩나물국밥을 끓여보자. 담백하고 개운한데다 콩나물엔 숙취 해소에 좋은 성분이 모여 있어 술도 빨리 깬다. 물도 콩나물 양도 양념 양도 정해진 건 없다. 대충대강 넣어도 맛있다. 믿고 한번 끓여봐.

 

 


 

준비물

 

다시마 2장, 콩나물 1봉지, 멸치액젓, 간장,  고춧가루, 다진마늘, 대파, 고추, 계란, 참기름, 통깨, 밥

 

1. 라면 2인분 끓일 양의 물을 부은 후 다시마 2장을 넣고 끓인다. 사실 정해진 물 양은 없다. 원하는만큼 부으면 된다.

 

2. 세상이 좋아져서 콩나물이 씻고 다듬어져서 나온다. 뿌리 다듬기 귀찮지? 그냥 넣자. 해장에 좋은 성분이 뿌리에 모여 있어 먹으면 몸에도 좋다. 물이 끓으면 콩나물 입수! 양도 정해진 건 없다. 원하는만큼 넣어라.

 

 

3. 이번 요리의 킥은 멸치액젓! 멸치액젓 1작은술을 넣는다. 번거롭게 멸치 육수를 따로 우리지 않아도 깊은 맛을 낼 수 있다. 하나 사두면 요긴하게 쓸 수 있는 만능템.

 

4. 뚜껑을 덮고 중불에서 10분간 끓인다. 부먹vs찍먹만큼이나 팽팽한 논제, 콩나물국을 끓일 때 냄비 뚜껑을 여느냐vs 닫느냐. 결론은 이번 국밥의 경우 ‘상관없다‘. 뚜껑 여부는 콩나물 비린내를 잡기 위함이지만 우리는 밥도 넣고 빨갛게 양념도 할 거거든. 간장 1큰술,  고춧가루 1큰술, 다진마늘 1큰술을 넣고 5분간 더 끓인다.

 

 

5. 끓는 콩나물국에 찬밥 한 공기를 넣는다.

 

6. 대파, 고추, 계란1개, 참기름, 통깨를 취향껏 얹으면 끝.

 

 

기획 및 제작 청춘언니 조소현도시락연구소, 양언니

Assistant_Intern 빵떡씨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뇌과학자가 말하는 작심삼일 극복법 5

당신의 포기를 포기시켜라!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백장미의 진심 추천] 나스 블러쉬

이것저것 다 써봐도 결국 나스로 돌아오더라

 

국방부 시계는 간다! 2017 연예계 전역자 vs. 입대자

누구는 새로운 시작을, 누구는 까마득한 시작을

 

딸기 덕후 취향 저격! 카페 신상 딸기 메뉴 4

딸기라는 것이 폭발한다!!!!!!!!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2017년 새해부터 달라지는 17가지 것들

좀 더 나은 새해가 되려면 순서대로 좀...

 

올 방학에도 놀고 있는 방학 폐인을 위한 대외활동 BEST 4

 

대학내일 경력직 잡지 에디터 채용 공고

1월 31일 밤 12시까지 지원받습니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미니소 핵저렴한 뷰티템 10

여기 땅 파서 장사하나봐..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