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소개할 독자의 레시피는 최강진 독자의 <자취방 타파스>입니다. 자취방에 웬수같은 친구들이 쳐 들어왔을 때, 간단하면서도 있어보이는 이 안주를 내놓는다고 해요. ‘타파스(tapas)’란 스페인에서 간단한 안주를 통칭하는 말이에요. 바게트에 무엇이든 올리면 타파스가 되죠. 냉장고 털기 딱 좋아요.

 

<올리브쇼>, <냉장고를 부탁해>와 같은 요리 프로그램을 꼬박꼬박 챙겨 보고 따라하는 걸 좋아한다는 최강진 독자. 이번 <자취방 타파스> 레시피도 어느 이탈리안 레스토랑에서 브루스게타를 먹고 영감을 받아 안주로 변형해봤다고 합니다. 이런 친구 주변에 있으면 매일 놀러가서 요리 해달라고 조를 것 같네요! 이미 진상이야 충분해

 

 


자취방 타파스

준비물 파프리카 1개, 계란 3개, 막대 버터 3분의 1토막, 바게트빵, 소금 후추, 파슬리, 손잡이 있는 냄비, 나무숟가락

 

 

1. 파프리카를 가스 불 위에 바로 올려 돌려가면서 태웁니다. 전부다 까매질 정도로 태우세요.

 

2. 까맣게 탄 파프리카를 물로 씻습니다. 이건 친구에게 시키고요.

 

 

3. 계란 3개에 깍둑썰기한 막대버터를 계란과 적당히 섞으세요.

 

4. 라면 냄비에 남긴 버터를 넣고 약불에서 녹입니다.

 

 

5. 계란 풀어놓은 걸 넣고 타지 않게 휘저으세요.

 

6. 계란이 몽글몽글한 상태가 됐을 때 불을 끄세요. 소금, 후추, 우유 조금, 냉장고에 있는 초록 풀 아무거나 넣어주세요

 

 

7. 마른 팬에 바게트빵을 노릇하게 굽습니다.

 

 

8. 파프리카를 길쭉하게 잘라 바게트빵 위에 올리고 스크램블 에그를 올리면 완성!

 

9. 파프리카 대신 방울토마토 슬라이스나 치즈, 버섯, 애호박 등 뭐든 올려도 됩니다.

 


 

<맛있썰.avi> 은 독자들의 레시피를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나만의 이야기 혹은 레시피를 연락처와 함께 chuu@univ.me로 제보주세요. 선정되신 분께는 10만원 상당 상품도 드려요!

 

Assistant_Intern 최효정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시리즈캠퍼스 리빙포인트

한곳에서 알바 오래하면 생기는 일

1. 모든 일을 혼자 다 하게 된다

 
동영상

인천공항에 캡슐 호텔이 생겼다고!? 직접 가봤다

시간당 7000원짜리 호텔이라니 대박

 

고글과 장갑이 없는 당신이 스키장에 가게 됐다

세상 좋아졌다는 말 밖에 안 나옴

 

빠른년생이 지겹게 듣는 말 5가지

노력해봤자 족보브레이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홍조 없애는 꿀팁 5

부끄러워서 그런거 아니라고!

 

어른스러워지고 싶어요

저도 성숙해지고 싶습니다. 어떻게 해야 어른스러워질까요?

 

인생에서 좀 더 일찍 알았다면 좋았을 것들

아직 모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스트레스 빵야빵야! 실탄 사격장 체험기

묵직한 손맛을 느낄 수 있는 남대문 사격장 다녀온 썰

 

당신의 에세이에 힘을 주는 5가지 팁

글은 독자와의 밀당! 갖가지 방법으로 독자를 유혹하는 방법

 

나는 왜 시를 읽는가

한편의 시를 통해 아픔을 쓰다듬는 건 어떨까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