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쿠스틱라이프>는 개그 생활툰을 가장한 교육 만화다. 만화는 내 안의 찌질한 감정들의 정체를 낱낱이 고발한다. 독자는 이런 찌질한 생각을 하는 사람이 세상에 나 말고도 또 있다는 사실에 큰 위로를 받고, 난다(작가)와 함께 그 감정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 지 고민한다. 그 과정에서 작가도 독자도 성장한다. 만화로 인생을 배운 에디터가 <어쿠스틱라이프>에서 배울 수 있는 삶의 지혜 8가지를 모았다. 아마 어설픈 자기 계발서 10권 읽는 것보다 훨씬 유용할 거다.

 

 

1. 사람들은 의외로 나 자신을 그대로 보여주면 싫어한다
출처: 84화 첫인상 컴플렉스

출처:<어쿠스틱라이프> 84화 첫인상 컴플렉스

 

대부분의 사람에게는 반전이 있다. 겉보기엔 얌전해 보이는데 말이 아주 많다던가, 착실해 보이는데 사실 엄청나게 게으르다던가. 매력으로 어필된다면 참 좋겠지만 안타깝게도 그렇지 못한 경우가 많은 것이 문제. 그런 일을 몇 번 겪다 보면 누군가 날 좋아한다고 해도 쉽게 믿지 못하게 된다. 연애 초 여자가 남자를 시험에 들게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내 본 모습을 알고 나가떨어질 놈이라면 더 깊어지기 전에 정리하자는 거지!

 

 

 

2. 콧노래를 부르면서 할 수 있는 일은 세상에 없다
출처: 102화 일의 기쁨과 슬픔

출처: <어쿠스틱라이프>102화 일의 기쁨과 슬픔

 

회사 때려치우고 카페 차리는 것이 꿈인 사람이 그 꿈을 이루면 행복할까? 매일 출근하는 것이 즐거울까? 아마 아닐 거다. 다음 달 가게 임대료는 낼 수 있을지, 아르바이트생 월급은 줄 수 있을지 고민하느라 잠도 못 자겠지. 직업이라는 것은 낭만의 문제가 아니라 생계의 문제다. 스트레스 받지 않고 할 수 있는 일은 세상에 없다고 생각하는 편이 정신 건강에 이롭다.

 

 

3. ‘하고 싶은 일’의 까다로운 점은 어렵다는 것
출처: 183화 하고 싶은 일 할 수 있는 일 해야 하는 일

출처:<어쿠스틱라이프> 183화 하고 싶은 일 할 수 있는 일 해야 하는 일

 

직업을 고를 때 가장 많이 듣는 말이 “하고 싶은 일을 해라”인데, 말이 쉽지 실제로 그 일을 실현하기란 어렵다. 일단 ‘하고 싶은 일’은 기본적으로 ‘해야만 하는 일’에 밀리게 된다. 내일 당장 출근해야 하는데 멋진 그림을 그리기 위해 밤을 새울 수는 없으니까. 또 어렵게 하고 싶은 일을 시작했다 하더라도 막상 그걸 구현해 낼 실력이 없기 때문에 ‘이게 아닌데’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젠장.

 

 

 

4. 외로움은 사람을 가려서 오지 않는다

출처: 132화 혼자서도 즐겁게

출처:<어쿠스틱라이프> 132화 혼자서도 즐겁게

 

외로움은 사람을 가려서 오지 않는다. 즉 애인이 있는 사람도, 친구가 많은 사람도, 혼자가 편한 사람도 외로움의 습격대상이 될 수 있다는 뜻. 때론 아주 사소한 것들 (예를 들어 애인이 카톡을 씹었다던가 하는)이 사람을 외롭게 하기도 한다. 너무 사소해서 누구한테 말하긴 좀 그렇지만 말이다.

 

 

 

5. 좋은 것은 계속되는 법이 없다

출처: 132화 혼자서도 즐겁게

출처:<어쿠스틱라이프> 132화 혼자서도 즐겁게

 

세상에 영원한 건 없다는 말은 너무 정확해서 야속하다. 내가 아무리 좋아해도 모든 건 때가 되면 가차 없이 떠난다. 사랑하던 연인도, 단골 술집도 예외 없다. 그걸 모르고 끝까지 남아 있으면 촌스러운 애가 된다는 걸 이제는 안다. 좋은 것들이 사라졌을 때에도 꿋꿋하도록, 모든 관계에 적당히 치고 빠지려고 노력 중인데 여전히 잘 안 되는 것이 함정.

 

 

 

6. 손해 보지 않는 선에서 자신 있게 착한 사람이면 충분하다

출처: 92화 천사가 아냐

출처:<어쿠스틱라이프> 92화 천사가 아냐

 

친한 친구의 취업에 배가 아프고, 마지막 남은 닭 다리 하나를 집어 드는 동생이 얄밉다. 세상에 이렇게나 속이 좁다니. 나 자신이 찌질하고 멋없게 느껴진다.근데 잠깐, 모든 사람이 꼭 바다처럼 넓은 마음을 가진 천사일 필요는 없잖아. 난 그냥 평범한 속 좁은 사람이라고.심지어 가끔 착하기도 해! 버스 기사님께는 항상 상냥하게 인사하고 어르신들한테 자리 양보도 잘한단 말이야. 내가 손해 보지 않는 선에는 그 누구보다 자신 있게 착한 사람이라고!

 

 

 

7. 어제는 좋았던 놈이 오늘은 싫을 수도 있다출처: 39화 권태

출처:<어쿠스틱라이프> 39화 권태

 

세상 모든 관계에는 리듬이 존재한다. 연인 관계에서도 마찬가지. 좋음의 시기와 싫음의 시기가 불규칙적으로 반복된다. 요즘들어 부쩍 무뚝뚝해진 애인이 야속해도 그저 이 시기가 지나가기를, 예전의 리듬을 회복하기를 차분히 기다리는 수밖에 없다. 불안하고 초조하지만 네이트판에 “애인이 변했나봐요”같은 글이나 검색하면서 차분히 기다려야지. 에헴.

 

 

8. 헛된 로망이 삶의 질을 높여 준다

출처:  113화 로망

출처: <어쿠스틱라이프> 113화 로망

 

누구나 헛된 로망 1-2개쯤은 가지고 산다. ‘스키니에 딱 붙는 티셔츠만 입고 싶다’거나 ‘2명의 이성이 동시에 고백했으면 좋겠다’ 같은 류의 것들. 아무짝에도 쓸모없어 보이지만 잘 생각해보면 이런 것들이 쓸쓸한 삶을 그나마 행복하게 해 준다. 상상만해도 즐겁잖아! 또 한강에서 치맥 하는 게 로망이던 고3시절을 떠올리면 어떤 로망은 은근슬쩍 현실이 되어 있기도 하니, 헛된 로망 몇 개쯤 품고 사는 건 이로운 일이 분명하다.

 

마지막으로 기쁜 소식 <어쿠스틱라이프>가 돌아왔다.
https://webtoon.daum.net/webtoon/view/acoustic


[한국뉴욕주립대학교] 대학원생 모집

ICT명품인재양성사업 박사과정 학생 선발


한번 입으면 벗을 수 없어! 마성의 담요 추천

직접 인터넷 쇼핑몰을 다 뒤져서 고르고 골랐다.

 

콘텐츠 마케팅의 모든 것

현대약품 대학생 마케터 16기 모집

 

창조적 융합이 만드는 미래

제2회 현대차 정몽구 재단 학술 세미나

 

댕슐랭가이드 성대편 – 깔리 Kali

문을 여는 순간 바라나시의 골목 식당에 막 도착한 여행자가 된다.

 

영어와 영국 문화를 배우는 시간

주한영국문화원 어학원은 매달 무료로 참여 가능한 소셜 프로그램 마이클럽(myClub)을 운영한다.

 

생각만 해. 나머지는 kt가 책임질 테니까!

대학생 마케팅 아이디어 경진대회 / 고감도 HotSpot

 

소 방 관 의 멋

“그냥요. 사람 구하는 일이 좋았어요.”

 

추울 때 더 좋은 실내 나들이 장소 5

새로운 곳에 가고 싶은 이들을 위해 특별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실내 나들이 장소 5곳을 준비했다.

 
시리즈신여성의 화장대

정체불명의 알리바바 화장품

할머니 회색 양복 부르고뉴 붉은 팥 색을 퇴색하지 지속 한국

 

골목 미식회 : 심리테스트로 알아본 나에게 꼭 맞는 골목 맛집

수많은 서울 골목 중 내 취향과 맞는 골목을 찾고 싶다면 아래 테스트에 주목해보자.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