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답안

 

안녕하세요! 선배

OT 때 같은 테이블에 앉았던
19학번 김내일1) 이에요.

그때 잘 챙겨주셔서 감사해요.

더 친해지고 싶어서2) 카톡드립니당.

다음 주에 밥 같이 먹을 수 있을까요?

시간표 보내주시면3) 일정 맞춰볼게요!

그럼 학교에서 만나요~!


01 자기소개: 당신이 알게 된 수많은 후배 중 내가 누구냐면

02 연락한 이유: 내가 알게 된 수많은 선배 중 왜 당신에게 연락했냐면

03 굳은 의지 표현: 빈말이 아니다


 

TIP 1

정말 먼저 연락해도 되나?

선배들과 친해지고 싶다면 먼저 연락하는 게 좋다. 선배가 먼저 밥 먹자고 연락하는
경우는 거의 없기 때문. 다들 후배들과 잘 지내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부담스러워할까 봐 선뜻 나서기는 어렵다고 한다. 빈말로 밥 먹자고 했는데 진짜 연락해서 눈치 없는 애 되면 어쩌냐고? 사실 빈말인지 아닌지는 크게 중요하지 않다. 나만 해도 별생각 없이 밥 먹자고 했다가 진짜 연락 와서 친해진 후배가 꽤 많다.

김종혁(한국외대 15학번)

 

TIP 2 

친구랑 같이 가도 되나?

약속을 잡을 때는 먼저 시간표를 보내달라고 하면 좋다. 개인적으로 자기 시간표만 달랑 던져놓고 선배가 시간과 장소 모두 정해주기를 기다리는 사람보다는, 적극적으로 시간 조율을 해주는 후배가 고맙더라. 또 약속 장소에 친구를 데려올 때는 부디 미리 이야기해줄 것. 비용도 부담이 될뿐더러 만나기도 전에 상대의 기분을 상하게 할 수 있다. 밥약의 목적은 ‘선후배 간의 친목’임을 잊지 말자.

정지우(건국대 16학번)

 

TIP 3 

더 중요한 건 밥약 이후!

후배들과 밥을 먹고 나서 부질없음을 느낀 적이 꽤 있다. 정말 ‘밥’만 먹고 쏙 사라져서 다시는 볼 수 없는 후배들도 많기 때문. 밥 한 번 먹은 걸로 절친이 되지는 못하더라도, “잘 먹었다”고 문자 한 통 정도는 보내줬으면 좋겠다.

익명  


[880호 – ctrl c + ctlr v]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밥약 문자 대신 써드립니다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