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답안

 

정말 죄송합니다.1)

길이 막혀서2) 회의에 10분 정도3) 늦을 것 같습니다.

지도 어플에는 8분 후 도착이라고 뜨는데4) 최대한 빨리 가겠습니다.

제가 맡은 부분 카톡으로 미리 보내 둘게요.5)

 

1) 꼭 들어가야 할 말

2) 지각 이유: 널 화나게 하지 않을 형식적인 이유

3) 도착 시간: 어플에 뜬 시간+2분

4) 거짓말이 아니다

5) 도착하기 전에 뭐라도 해 보겠다


 

tip 1. 지각을 예감한 즉시 솔직하게 말해야 한다

혼날까봐 무서운 나머지 출근 시간이 다 돼서 지각을 통보하는 아르바이트생들이 있는데…. 그건 상황을 더 악화시키는 일이다. 조금이라도 민폐를 덜 끼치고 싶다면 지각을 예감한 즉시 솔직하게 말해야 한다. 빠르면 빠를수록 좋다. 그래야 일에 차질이 생기지 않게 대비할 수 있다. 전 시간 근무자는 이미 퇴근해버렸는데, “사장님 저 늦어요”라는 문자를 받으면 참 난감하다. A군(S카페 사장)

 

tip 2. 거의 다 왔다는 거짓말은 최악

사실 뭐라고 말하든 지각은 하는 것만으로 짜증 난다. 그중 최악은 “거의 다 왔다” 유의 거짓말. 5분 안에 도착한다고 해서 믿고 기다렸는데 20분 이상 늦는 경우엔 정말 한숨만 나온다. ‘이럴 줄 알았으면 그냥 님 빼고 시작했지’의 심정이랄까. 금방 들통날 거짓말은 하지 말고 어플에 뜬 예상 도착 시간을 알려주는 게 가장 좋다. 참, 인간적으로 죄송하다는 말은 꼭 하자. 통보하듯 “늦을 것 같아요”라고 말하는 건 예의가 아니지 않나? P양(D모임 조장)

 

tip 3. ㅠㅠ를 써도 되나요?

지각 문자를 쓸 때 이모티콘을 써도 될지 고민하는 사람이 의외로 많다. 경험상 그 문제의 답은 ‘사람 따라 다르다’이다. 평소에 이모티콘을 주고받는 편한 사이라면 늦어서 미안하다는 애교로 받아들일 수 있지만, 공적인 사이라면 ‘얘가 지각이 장난인 줄 아나?’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 또 지각 사유를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을지 걱정하는 사람도 있는데, 솔직히 지각 사유는 별로 중요하지 않다. 모두가 암묵적으로 지각의 80%는 늦잠 혹은 늦장이라는 걸 알고 있기 때문에, 대충 납득할 만한 이유를 솔직하게 말하면 된다. J양(이번 학기 팀플 3개)


[883호 – ctrl c + ctrl v]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뚜벅이 대학생의 사연은 굿즈가 된다(진짜로)

현대자동차 르르르 뚜벅대장간 이벤트!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