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동인 친구들이 동생을 갖고 싶단 얘기를 할 때면, 어린 나이에도 미간을 찌푸리며 한숨을 푹푹 쉬던 날들이 있었다. “동생? 하나도 안 좋아. 내 옷도 몰래 입고, 맛있는 것도 먼저 먹는다고!” 내 나이 열 살. 당시 삼 년 터울의 여동생은 골칫덩어리였으니, 동생이 하나 더 태어난다는 소식을 들었을 땐 착잡하기까지 했다. 또 얼마만큼의 사랑을 빼앗기고, 몇 개의 장난감을 더 양보해야 할지 안 봐도 훤했기 때문.

 

게다가 할머니의 남아선호 탓에 이번엔 꼭 남자아이였으면 좋겠다는 부모님의 얘길 들을 때면 우울하기까지 했다. 다행히 엄만 (나를 제외한) 가족의 바람대로 아들을 낳았고, 그 애는 아홉 살 터울의 내 남동생이 됐다.

 

셋째가 나오자마자 부모님은 일을 하나씩 더 늘리셨고, 갓 태어난 핏덩이를 돌보는 일은 자연스레 내 몫이 됐다. 괜히 할 일만 늘어난 것 같아 막둥이 녀석이 미워지려 했으나…! 포대기에 쏙 싸여 있는 동생은 당황스럽게도 너무 깜찍했다. 포동포동한 볼 살에, 손가락을 펼 힘도 없어 꼭 쥔 동그란 손, 내 손가락만 한 발, 낙타가 울고 갈 긴 속눈썹까지. 아빠 품에 안겨 고이 잠든 막내를 봤을 때의 첫 느낌이 생생하다.

 

 

그때부터 콩깍지가 단단히 씐 건진 모르겠지만, 난 살아 있는 ‘다마고치’를 키우는 느낌으로 동생에게 푹 빠졌다. 그 재미있다는 <테일즈런너>도 멀리하고 학교를 마치자마자 동생을 보러 달려갔다. 친구들과 피자를 먹는 대신 동생을 안고 분유를 먹이는 게, 빅뱅 노래보다 옹알이를 듣는 게 좋았으니 ‘아이를 낳는다면 이런 기분이겠구나!’ 했다(내가 14살이었다는 게 함정). 점점 나를 따르는 남동생을 보니 처음으로 가족에 애착도 생겼다. 우리 집은 TV에 나오는 가족처럼 살갑지 않아서, 항상 멀어지고 싶은 관계였는데….

 

그랬던 아기(?)가 벌써 중학교에 입학했다. 올해 초 학교를 배정받곤 “늙은이 선배야! 나 누나랑 같은 중학교야”라는 카톡이 왔다. ‘얘가 벌써 카톡을 자유자재로 할 수 있는 나이가 되었군….’ 이라며 한 번, 중학교 생활은 어떠냐는 물음에 “걱정 마. 난 인싸야”라는 대답에 두 번 놀랐다.

 

내 눈엔 아직도 열 살짜리 동생으로 보이는데. 최근엔 집에 내려가 학원을 마친 동생을 보고 “웅쓰!”라고 불렀는데(‘지웅’의 ‘웅’을 따서) 남동생은 쑥스럽게 다가와 이렇게 속삭였다. “애들 앞에선 웅쓰라고 부르지 마.” 충격이다. 이젠 공공연히 애칭을 부를 수도 없다니…. 사춘기 자녀를 보는 부모님의 심정이 이런 걸까.

 

그제는 문과를 갈 거라며 연락이 왔는데, “그럼 나처럼 거지가 될 거야”라고 쓰다 지우곤 “그래, 네가 하고 싶은 걸 해”로 바꿨다. 그래, 극성맞은 누나는 되지 말아야지. 여친이 생겨 프사를 바꿔도 질투하지 말아야지…. 부모님께 물려받을 재산은 없지만, 어느덧 내 키를 따라잡은 막둥이를 보고 있노라면 금수저 부럽지 않다(아냐, 사실 조금 부럽다). 방학마다 집에 내려가는 가장 큰 이유인 막둥이 웅쓰. 미안하지만, 난 네가 할아버지가 되어도 웅쓰라고 부를 거야.

 

P.S. 물론 둘째도 좋다. 내 맘 알지?

 

[우리 집에만 있는 귀여운 유산] 물려줄 땅은 없고, 반찬이나 가져가라

[우리 집에만 있는 귀여운 유산] 생각을 덜어 주는 요술 가방

[우리 집에만 있는 귀여운 유산] 아버지는 도어락이 싫다고 하셨어

[우리 집에만 있는 귀여운 유산] 우리 가족의 이야기를 품은 곳


[865호 – special]

Intern editor 현요아 yoa@univ.me


아웃 캠퍼스를 아직도 모른다고?

대외활동부터 문화생활까지. 꿀팁 저장소


IoT 블록 교육으로 두뇌를 말랑하게! 소니 CSR 대학생 서포터즈 모집

아이들과 말랑말랑한 시간 보내고 싶다면 주목!

 

콜라보 장인 티머니, 솜털 보송보송한 라이언&춘식 펄카드 출시!

티머니가 다시 한 번 귀여운(?) 일을 냈다

 

1,420만 원이 걸린 해치 콘텐츠 공모전이 시작됐다

#첫만남챌린지까지 참여한 해치, 이제는 원하는 건 뭐든 시켜볼 수 있다

 

재밌는 대학 축제 부스 특, 우리 학교에는 없음

‘유쓰 캠퍼스 페스티벌’ 부스 체험기

 

사진 배우고 인맥 쌓고 멘토링까지 받는 체험단

크리에이터 50명만 뽑는 특급 대외활동!

 

드디어 만나요! 코카-콜라 제로 체리 샘플링 이벤트

6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여섯 장소에서 만나요!

 

홍대에서 인생샷 찍으면 화보 모델이 되는 신기한 팝업

크러시 X 데이즈드 게릴라 스트릿 모델 오디션!

 

강남역 활주로에 등장한 거대 비행기

이 비행기의 정체는?

 

깨어나세요, 1교시 용사여! 커피차가 대학교에 뜬다

조지아 커피차가 대학교에 온 이유는?

 

뚜벅이 대학생의 사연은 굿즈가 된다(진짜로)

현대자동차 르르르 뚜벅대장간 이벤트!

 
시리즈 로즈뷰티

어디서도 보지 못한 친절하고 정직한 뷰티!